초록 close

본고는 현재 충남 홍성군에 속해 있는 결성현 지역의 성립과 그 성쇠를, 항포구의 이동과 관련지어 검토한 것이다. 서해 바다와 모산만을 끼고 있는 결성현 지역은 백제시대 해양적 기능이 도시 성립의 동력이 되었다. 이에 의하여 4-5세기 매우 이른 시기에 신금성이 축성되었고 백제의 중앙과 연계된 선진 문물이 유입된다. 신라 말 이후 9, 10세기 각 지역 세력이 대두하자 신금성의 거점성은 한때 다시 부각되는 현상을 보인다. 이는 신금성이 지역 세력을 토대로 바다와 연결되는 거점이었음을 반영하는 것으로 해석하였다. 반면 6세기 백제의 지방제도 정비 이후 수령이 파견된 군의 치소는 신금성이 아닌 새로운 공간에 설정되었다. 대체로 인근 석당산에 줄곧 두어진 것으로 보인다. 산성과 읍성이 관련 유적이다. 관아가 석당산에 두어지면서 현치에 가까운 항포구가 중시되었다. 기록에 나오는 동산포가 그에 속한다. 조선시대 결성현의 항구 기능은 석곶포, 성호포, 수룡포 등 모산만의 여러 포구로 분산된다. 점차 조수(潮水)가 멀어지는 지리적 조건의 변화가 요인이었다. 이에 의하여 치소의 공적 권력과의 관련성이 약화 되고, 경제적 측면에서 항포구의 기능 자체가 중시 되었다. 모산만의 여러 포구도 시기에 따른 성쇠가 엿보인다. 대체로 치소로부터 바다에 가까운 방향으로 중심이 이동하고 기능이 분산되거나 약화하는 모습이 보인다. 2001년 홍성-보령 방조제의 완공에 의하여 바다가 막히자 지역의 해양 기능은 완전 상실 되었다. 바다가 지역의 동력이 되었던 결성지역은 바다로부터 멀어지게 된 것이다.


This article is to review establishment, prosperity and decline of Gyeolseonghyeon area that currently belongs to Hongseong-gun in Chungnam Province in terms of translocation of ports. When Gyeolseonghyeon area located along the West Sea and Mosan Bay was formed, the maritime functionality in Baekje period served as the driving force for establishment of the city. Singeumseong (fortress) was consequently constructed in as early as 4-5th century and advanced culture associated with central Baekje flowed in. After the late Silla Dynasty, each regional power rose in the 9th and 10th centuries and the key fortress of Singeumseong once emerged yet again. It is interpreted as reflecting the fact that Singeumseong was the key point that was connected to the sea based on regional powers. On the other hand, military ruling places to which local governors were dispatched after revision of the local government system in the 6th century Baekje were set up in locations other than Singeumseong. They seem to have been continuously located on nearby Seokdang Mountain. Fortresses and Upseong Fortresses are relevant remains. As government offices were placed on Seokdang Mountain, ports close to prefecture regions were valued, of which Dongsan Port left on a record is an example. Port functionality of Gyeolseonghyeon in Joseon period dispersed to different ports of Mosan Bay including Seokgot Port, Seongho Port, Suryong Port, etc. It was attributed to geological change that the tide gradually bore off. It weakened relevance with public power of ruling places while the functionality of port itself was stressed in economic aspects. Prosperity and decline of different ports at Mosan Bay is also observed over different periods. It demonstrates that the center moved from those ruling places to directions close to the sea and the functionality either dispersed or weakened. As Hongseong-Boryeong Breakwater was completed in 2001 and the sea was consequently blocked, the marine functionality of the region was totally lost. It made Gyeolseong area whose driving force was the sea rather taken away from the s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