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최근 three-dimensional (3D) printed denture가 완전 무치악 환자의 보철치료 시 선택할 수 있는 하나의 제작 방법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그러나 아직까지 건강보험 총의치가 3D 프린팅 활용을 지원하지 않기 때문에 전통적인 방식만을 사용해야만 하며, 재제작이 필요할 경우 처음부터 제작과정을 반복해야 한다는 단점이 있다. 그러나 통상적인 의치 제작 과정 중 특정 단계들의 정보를 디지털 스캔하여 저장할 수 있고, 본 증례에서는 이 정보를 활용하여 통상적인 방식으로 제작된 첫번째 의치의 문제점을 보완한 새로운 의치를 3D 프린팅으로 완성하였다.


Recently three-dimensional (3D) printed complete dentures are becoming more widely recognized as one of the treatment options for the edentulous patients. Korean National Healthcare, however, has not yet approved the application of the 3D printed dentures, and in the cases where the dentures should be refabricated, the conventional fabrication process needs to be entirely repeated. However, during the conventional process, the digital scan data of some key steps could be easily obtained. In this clinical case, using these data, a new pair of 3D printed dentures that improved the limitations of the first conventional dentures were successfully fabrica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