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에밀 넬리강은 캐나다 퀘벡 근대시의 기원을 연 시인이다. 열일곱 살에 첫 시를 발표한 후 삼년 만에 정신분열로 시 창작을 중단하였지만 그의 영향은 문학적 사건을 넘어 ‘넬리강 신화’로 자리 잡았다. 논문은 ‘삶의 경련’이라는 주제를 통해 넬리강의 시와 삶을 분석한다. 경련은 외부의 힘과 충격으로 촉발되는 떨림이자 그 충격에 대한 저항에서 생겨나는 움직임이다. 넬리강의 시는 당대의 부르주아 사회가 시인에게 가한 고통의 결과이자 그 고통에 대항하고자 했던 몸부림이라 할 수 있다. 넬리강은 퀘벡의 시사에서 시를 쓰는 것이 삶을 사는 것과 동일한 것임을 보여준 최초의 시인이다. 세속적 가치에 대한 저항이 음악과 상징 등 시적 표현의 혁신으로 발현되었고, 향토와 조국을 옹호하는 수단으로 여겨졌던 시가 내면의 자아를 찾는 정신적 공간으로 변모하였다. 그는 종교가 인간을 강력하게 지배했던 19세기 말의 퀘벡에서 존재의 구원을 종교가 아닌 시에서 구하고자 했다고 정의내릴 수 있다. 시에 나타나는 슬픔과 어둠, 아픔과 고뇌는 역설적으로 광기에까지 이른 타협하지 않는 치열한 정신의 소산이었다.


Emile Nelligan est un poète qui a marqué une nouvelle ère de la poésie moderne au Québec. Trois ans après son premier poème publié à dix-sept ans, il cesse d'écrire, victime de la schizophrénie. Malgré une courte carrière littéraire, il a laissé un tel impact considérable sur les arts canadiens-français que le mythe de Nelligan fut créé. Notre recherche a pour l'objectif de comprendre son univers poétique à travers le motif du spasme de vivre. Pour la première fois dans la poésie québécoise, Nelligan s'est exclusivement présenté comme poète et a consacré toute sa vie à la poésie. D'un côté, il refuse les valeurs de la société bourgeoise et, de l’autre, il rénove les éléments poétiques comme le symbole et la sonorité etc. Contrairement aux poètes de son époque, il est entré dans l'intériorité du moi en abandonnant le terroir et la patrie. Au dix-neuvième siècle dominé par l'idéologie catholique, il a pourtant tenté de trouver le salut de l'âme non pas dans la religion mais bien dans la poés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