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의 목적은 라캉의 무의식적 욕망-환상 징후라는 메커니즘을 토대로 욕망-환상의 미적 코드를 분석하고 이를 패션에 적용하여 현대패션에 내재된 무의식의 미적 특이성을 규명하는 데 있다. 연구 방법및 내용은 선행 연구 및 관련 서적에 의한 자료 분석을 통해 라캉의 무의식적 개념 및 구조와 무의식의질서 체계를 파악한 후, 언어로 구조화된 무의식의 욕망과 환상의 관계를 살펴보았다. 다음으로 정신분석학의 임상에서 억압으로 나타난 징후적 특징을 살펴보고, 이를 수사적 의미화 과정을 통해 도출된 욕망-환상의 미적 특이성을 현대패션에 적용하였다. 연구범위는 라캉의 무의식 진리가 ‘데카르트의 합리적이고 실증적인 판단’과 거리가 먼 해체주의적 거대담론이라는점을 고려하여 포스트모더니즘 이후의 현대 여성 패션으로 한정하였다. 패션과 관련된 라캉 무의식의 욕망-환상의 징후는강박증 환상 징후, 도착증 환상 징후, 편집증 환상 징후로 대별하고 여기서 추출된 ‘말(사고)의 문채’를 통해도출된 욕망-환상의 미적 특이성은 ‘낯설은 소외성’, ‘페티시적 유희성’, ‘마조히즘적 향유성’, ‘해체적 간결성’ 등으로 나타났으며 이를 토대로 현대패션에 내재된 무의식의 미적 특이성을 분석한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낯설은 소외성’은 아상블라주 기법을 통한착시, 트롱프 뢰이유 기법을 통한 착시, 이질적인 소재의 병치로 인한 낯설음, 데페이즈망 기법의 사용으로 대상물 내부의 전치에 의한 의외성 등으로 나타난다. 둘째, ‘페티시적 유희성’은 여성의 성적 부위를 왜곡시킨 오브제를 유머러스하게 위치전환, 기존의 코르셋 룩을 아상블라주 기법을 응용하여 위트 있게 재현, 관능과 유희적인 쾌감을 표현하는 데 펑크 스타일, 콜라주 기법을 응용한 착시와 변형적 유희 등으로 나타난다. 셋째, ‘마조히즘적 향유성’은 신체를 압박을 가하는 꽉 조인 코르셋, 가죽, 고무, 체인, 강철 등의 파격적인 소재, 스트랩, 하니스 디테일을 이용한 신체결박하는 이미지 표현, 본디지(bondage)와 초커 목걸이를 통한 피학적 쾌락 표현, 타이트레이싱 효과, 화려한 타투 프린트 등으로 나타난다. 넷째, ‘해체적 간결성’은 단순한 형태의 변형, 삭제, 왜곡에 통한 환영의 세계 경험, 초미니멀적 디자인의 2차원적 평면 형태를 통한 공간감의 부재에 의한 시각적 환영, 미니멀한 디자인 형태에서 절반을 제거하고 나머지 일부에다른 의미를 부여함으로써 미니멀 자체의 물성의 의미 변환 등으로 나타난다. 이상의 연구는 창조의 주체로서 패션 디자이너가소비자의 감성을 이해하는 창작 지침서의 기초 자료로 활용될 것이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aesthetic code of desire-fantasy based on the mechanism of unconscious desire-fantasy symptom of Lacan and apply it to fashion to identify the aesthetic singularity of unconsciousness inherent in contemporary fashion. The research method and contents are identified through Lacan’s unconscious concept and structure and unconscious order system through data analysis by prior research and related books, and then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unconscious desire and fantasy structured in language is examined. Next, we look at the symptomatic features of oppression in the clinical trials of psychoanalysis, and apply them to contemporary fashion the desire-fantasy aesthetic singularity derived through the process of rhetorical significance. The scope of the study was limited to contemporary women’s fashion after post-modernism, considering that Lacan’s unconscious theory was a deconstructive grand discourse. Lacan’s unconscious desire-fantasy symptoms related to fashion are largely divided into obsessive fantasy symptoms, arrival syndrome fantasy symptoms, paranoid fantasy symptoms, the aesthetic singularity of desire-fantasy derived through the ‘parole figures’ extracted from this are ‘unfamiliar estrangement’, ‘fetish playfulness’, ‘masochistic jouissance’, ‘deconstructive simplicity’, etc. Based on this, the results of analyzing the aesthetic specificity of unconsciousness inherent in contemporary fashion are as follows. First, ‘unfamiliar estrangement’ appears as illusions through assemblage techniques, optical illusions through trompe-l’oeil techniques, unfamiliarity due to juxtaposition of heterogeneous materials, and unexpectedness caused by transposition inside objects by the use of dépaysement techniques. Second, ‘Fetish playfulness’ appears as a humorous re-location of objects that distort women’s sexual parts, witty reenactment of existing corset looks by applying assemblage techniques, punk style to express sensual and playful pleasure, and optical illusion and deformed play using collage techniques. Third, ‘masochistic jouissance’ appears with unconventional materials such as tight corsets, leather, rubber, chains and steel that exerts pressure on the body, body binding image expressions using straps, harness details, masochistic pleasure expressions through bonage and choker necklaces, and colorful tightness and tight lighting effects. Fourth, ‘deconstructive simplicity’ appears as a world experience of welcome through simple form deformation, deletion and distortion, visual illusion by the absence of a sense of space through the two-dimensional plane form of ultra-minimal design, and transformation of the meaning of minimalistic properties by removing half from minimal design form and attaching different meanings to the rest. The above study will be used as the basic material of the creative guidelines for fashion designers to understand consumers’ sentiment as the subject of cre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