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는 메타인지와 우울 사이의 관련성과 인구학적 특성에 따른 차이를 조사하고자 하였다. 본 연구는 편의표집을 통해 70명의 대상자에게 메타인지와 우울에 대한 설문조사를 수행하였으며, 불완전한 응답 13건을 제외한 57건의 응답이 분석되었다. 자료수집 기간은 2017년 12월 29일부터 2018년 1월 9일까지였다. 측정에 사용된 평가도구는 메타인지 설문지-30과 Beck 우울 척도였다. 응답자의 인구학적 특성에 따른 메타인지와 우울을 확인하기 위하여 독립 t 검정을 사용하였다. 피어슨 상관분석은 응답자의 나이, 메타인지, 우울 사이에 상관관계를 확인하기 위하여 사용하였다. 연구 결과, 성별과 혼인상태, 교육수준에 따른 메타인지와 우울은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p>.05). 그러나 교육수준에서, 대학원 이상이 대학교 졸업보다 메타인지의 하위항목인 인지 자신감과 인지적 자기자각에서 유의하게 더 높았다(p<.05). 상관분석에서 메타인지는 나이, 그리고 우울과 유의한 상관이 있었다(p<.05). 본 예비연구의 결과를 통하여 메타인지와 우울 사이의 연관이 있음을 확인하였으며, 추후 심리적 문제가 있는 환자를 위한 메타인지치료 프로그램 개발에 근거자료가 될 것이다.


The purpose of current preliminary investigation was to examine the relationship between depression and metacognition and the demographic characteristics. In this study, 70 social network service questionnaires(convenience sampling) were administered to the subjects through evaluation of the metacognition and the depression, and 57 responses were analyzed except 13 incomplete responses. The data collection period was from December 29, 2017 to January 9, 2018. The assessment tools used for the measurements were metacognitions questionnaire-30 and Beck Depression Inventory. The independent t-test was used to identify the metacognition and the depression according to the demographic characteristics of the respondents. The Pearson correlation analysis was used to identify correlations among respondents' the age, the metacognition, and the depression. In gender, marital status, and education level, the metacognition and the depression were not significantly different(p>.05). In the education level, however, ≥ graduate school was significantly higher than the university graduation in subcategory of the metacognition (cognitive confidence and cognitive self-consciousness)(p<.05). In the correlation analysis, the metacognition was significantly correlated with age and the depression(p<.05). The results of this preliminary study found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metacognition and the depression, and can be used as basis for the development of a metacognitive treatment program for patients with psychological proble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