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도덕 이탈은 우리가 일상생활에서 직면하는 모든 유형의 도덕적 곤경에서 빈번하게 발생한다. 도덕 이탈은 자신의 도덕적 이미지나 자존감을 온전히 보전하는 가운데 개인적으로 비난받을만한 행동이나 사회적 피해를 정당화하려는 일군의 사회 인지 기제로서 아동과 청소년에게도 흔히 나타나는 현상이다. 이에 이 논문에서는 밴두라(Bandura)의 도덕 이탈 이론 및 그 이론을 적용한 여러 연구 결과를 분석하고, 그러한 연구 결과가 우리의 도덕교육에 주는 함의가 무엇인지를 규명하였다. 이를 위해, 이 논문에서는 다음의 3가지 사항을 심층적으로 다루었다. 첫째, 도덕성에 관한 사회 인지 이론의 특징과 도덕 이탈 기제를 규명하였다. 둘째, 도덕 이탈의 발달 측면에 관한 연구 결과를 분석하였다. 셋째, 도덕 이탈의 과정에 대한 연구 결과를 살펴보고, 도덕 이탈을 감소시킬 수 있는 도덕교육적 개입 방안을 제안하였다.


Moral disengagement occurs frequently in all types of moral predicaments we face in our daily lives. Moral disengagement is a common phenomenon for children and adolescences. It is a set of social cognitive mechanisms that try to justify personally reprehensible behavior or social damage while preserving personal moral image and self-esteem. Thus, in this paper, I analyzed the theory of moral disengagement made by Albert Bandura and the scientific results of various studies that applied the theory, and identified the implications that such findings might give for moral education. To this end, the following three points were discussed in depth in this article. First, the characteristics of social cognitive theory on morality and the moral disengagement mechanism were identified. Second, the results of the researches on the developmental aspect of moral disengagement were analyzed. Third, the results of the studies on the process of moral disengagement were examined, and finally I proposed some useful ideas for interventions in moral education that could reduce moral disengag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