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는 최근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중견기업의 운전자본관리와 경영성과의 관계를 알아보기 위하여, 2000년부터 2017년까지 한국거래소에 상장된 제조업을 대상으로 하여 실증분석을 실행하였다. 수익성의 측정치로는 자기자본순이익률과 총자산순이익률을 사용하였으며, 설명변수로는 운전자본관리의 측정치로 순운전자본비율을 사용하였으며 통제변수로 기업규모, 성장성을 나타내는 매출액증가율 그리고 부채비율을 이용하였다. 글로벌 금융위기인 2008년을 전후로 기간을 구분하여 분석함으로써 그 효과를 관찰하고자 하였으며, 운전자본관리를 나타내는 순운전자본비율의 회귀계수는 전체기간에서는 총자산순이익률모형과 자기자본순이익률모형 모두에서 정(+)의 값을 나타내어 유동자산이 증가할수록 수익성이 높아진다는 것을 밝혔다. 그러나 자기자본순이익률모형에서 순운전자본비율의 계수가 2008년 이후 기간에서는 유의적인 음(-)의 값을 보였다. 총자산순이익률모형과 자기자본순이익률모형 모두에서 기업규모가 커질수록 수익성은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부채비율은 두 모형 모두에서 그리고 2008년 이전과 이후 기간 모두에서 일관성 있게 음(-)의 회귀계수를 보여주어 기업의부채비율이 증가할수록 수익성은 하락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성장성을 나타내는 설명변수인 매출액성장률의 계수는 대체로 양(+)으로 나타나 기업의 성장성이 높을수록 수익성이 증가하는 것으로 보인다.


This study performed empirical analyses for the manufacturing firms listed on the Korea Exchange from 2000 through 2017 to examine the relationship between working capital management and performance of high potential enterprises of Korea. The return on equity (ROE) and return on asset (ROA) were used as measures of profitability and net working capital ratio was employed for a measure of working capital management as an explanatory variable, and firm size, sales growth ratio and debt ratio were employed for control variables. The sample period was divided into two sub-periods of previous 2008 and post 2008 when a global financial crisis occurred. in whiThe coefficients of the net working capital were found to be positive in both ROE and ROA models for the total period, which means that as current asset increases profit also increases. However, the coefficient of net working capital in the ROE model was shown to be significantly negative in the post 2008 period. The coefficients of the firm size variable in both ROE and ROA models were significantly positive, which means as firm size gets larger profitability increases. It was found that the coefficients of debt ratio variable were significantly negative in both models and in both sub-periods consistently, which implies that as debt ratio increases, profitability decreases. The coefficients of sales growth ratio were positive mostly, which means that as growth ratio of a firm increases profitability of the firm also increa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