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의 목적은 통증 전문 운동치료인 SNPE가 통증과 스트레스 감소에 미치는 영향을 잠재곡선모형 분석을 통해 검증하는것이다. 6개월 이상 만성통증을 겪고 있는 여성참여자 76명을 대상으로 12주 동안 SNPE 수련을 실시하였고, 4주 간격으로 총4회에 걸쳐 변화되는 통증과 스트레스를 측정하였다. 연구결과 12주 동안 SNPE참여로 인하여 통증과 스트레스는 통계적으로감소하는 경향성이 존재하였다. 또한, 초기 통증이 높은 참여일수록 스트레스 감소 경향성이 강화되었으며, 12주 SNPE 수련으로 인하여 통증감소 기울기가 큰 참여자 일수록 스트레스 감소 속도 또한 높았다. 기존 연구에서는 분산분석 방법을 사용하여통증감소로 유발되는 심리적 효과에 대한 검증이 진행되지 못하였지만, 본 연구에서는 잠재곡선모형 분석을 통해 통증감소가스트레스 감소에 미치는 영향력을 살펴볼 수 있었다. 향후, 운동치료와 통증감소 연구방향은 단순히 통증감소 효과만을 살펴보는 연구가 아니라 만성통증을 겪고 있는 참여자에게 통증감소로 인하여 유발되는 다양한 심리적 변화에 미치는 영향을 중심으로 연구가 진행되어야 할 것이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effects of SNPE on pain and stress reduction. 76 female participants with chronic pain over 6 months participated in the SNPE for 12 weeks and pain and stress were measured 4 times at intervals of 4 weeks. Latent curve model showed that pain and stress were statistically reduced due to SNPE participation for 12 weeks. In addition, participants with higher initial pain were more likely to reduce stress, and participants with higher pain reduction slopes due to 12 weeks of SNPE training also had a higher rate of stress reduction. In addition, it is difficult to examine the effect of psychological variables caused by pain reduction by applying the ANOVA in the preliminary study. However, in this study, the influence of pain reduction on stress reduction was also verified through latent curve model analysis. If the pain is absent in participants who are suffering from chronic pain for a lifetime, there is a possibility that various psychological changes may be derived, so it will be necessary to verify this in detail through subsequent stud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