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이 글의 목적은 보편적 소득보장 제도로서의 기본소득 제도를 시행하고자 할 때 외국에서처럼 지방정부 단위의 제도 시행이나 실험이 가능한지 여부를 타진해보는 것이다. 구체적으로 현재의 사회보장 체계에서의 소득보장 제도와는 성격이 다른 방식으로서의 기본소득 제도를 우리나라의 법체계 내에서 지방자치단체가 시행하는 것이 가능한지, 그리고 가능하지 않다면 가능하게 하는 방안은 무엇인지 검토하였다. 이러한 문제를 현재 쟁점이 된 두 지방자치단체의 새로운 제도(서울시 청년수당과 성남시 청년배당)에 관한 사례를 살펴봄으로써 예상 가능한 법적 쟁점들을 도출하고 이를 구체적으로 논증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article is to examine whether it is possible to implement a system of local government similar to other countries when trying to implement a basic income, which a universal income guarantee. Specifically, this study examines whether it is possible for the local government to implement basic income in the legal system of Korea as a different method from the income guarantee policy in the present social security system. In addition, this study discusses if it possible to change in the current law and how the researcher can accomplish this. These subjects are discussed with concrete examples of possible legal issues by examining the cases of two new municipal policies for a basic income. (the Youth Allowance in Seoul and the Youth Dividend in Seongn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