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이 연구의 목적은 일본 사회적 기업(social enterprise)이 일자리창출과 고용확대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는데 있다. 연구방법은 2011년부터 2014년 3월까지 일본 내각부에서 지진피해지역에서 실시한 복구지원형과 인재창출형 사회적 기업의 성과 데이터를 논문의 분석에 활용하였다.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복구지원형은 지진피해가 큰 일본 3현을 중심으로 창업지원 한 결과 이와테 현 28.8%, 미야기 현 37.8%, 후쿠시마 현 26.5% 정도로 비교적 균형 있는 성과를 거두었다. 둘째, 인재창출형 사회적 기업은 연수위주로 진행되어 연수생수료 당시에는 취업자가 적었으나 이후 점차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결론적으로 일본 사회적 기업의 특징은 한국과는 달리 정책적으로 지역문제해결이라는 일자리창출과 인재육성에 역점을 두고 있는 공공사업적 성격이 강하다는 점을 시사하고 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effect that it reaches the creating jobs of the Japan social enterprise and employment extension. The method of study utilized the result of the rehabilitation support establishment which Japan the Cabinet Office implements and human of ability creating social business for data analysis since 2011 until March 2014. The results of the study are as follows. First, the earthquake damage recovery assisted type social business was exposed to achieve the original goal. Second, as to the human of ability creating business there was not a lot of the employee with the completion at that time but it was exposed to increase gradually. Third, by the results of case analysis of the aged man of ability center were progressing rapidly in the diversification of the type of occupation, acceleration of the details of business affairs etc. In conclusion, the Japan social enterprise was having an effect on the various shapes to the creation of employment but remained the gap of in terms of policy as the main task which it will have to overcome like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