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정부의 1차(2013년 7월 ~ 2014년 4월)와 2차(2014년 7월 ~ 2015년 4월)에 걸친 가습기 살균제 피해 신고자 530명에 대한 조사에서 221명을 살균제 노출로 인한 폐 손상자로 판정했다. 폐 손상자 중 6세 이하가 128명(58%), 임산부는 34명(15%)으로 대부분이었고 사망자 95명(43.0%)에서도 6세 이하 어린아이가 63명(66%), 임산부는 18명(19%)으로 역시 대부분을 차지했다. 지금까지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로 신고한 사람들(1/2차 530명, 3차 752명)은 호흡기질환 등 건강영향이 있어 등록했기 때문에 대부분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일 가능성이 높다. 폐 손상자들은 전형적인 증례들로서 임상적으로 구분해 낼 수 있는 일부 피해자에 불과하다본 원고에서 설명하는 내용은 3가지다. 첫째, 폐 손상을 초래한 가습기 살균제 제품과 성분의 핵심 실체를 정리한다. 둘째, 가습기 살균제 피해 질환 범위를 추정하고 살균제와의 연관을 평가하는데 고려할 점을 제안한다. 마지막으로 생활용품 사용으로 인한 화학물질 중독 및 사고를 막을 수 있는 핵심 방안을 제안한다.


A total of 221 patients were evaluated to be humidifier disinfectant associated with lung injury (HDLI) through two rounds of programs through April 2015. The humidifier disin¬fectant (HD) brands most often associated with HDLI were found to be Oxy (n=151, 68 %) and Cefu (n=26, 17 %). Polyhexamethylene guanidine used for disinfectant for four types of HD brands including Oxy was found to be associated with the highest number of HDLI cases (n=188). Further programs are operating to identify various health effects including lung injury which may be associated with the use of HD. Not only national agencies, but also pertinent environmental health societies should cooperate in the nec¬essary investigations so that this tragedy can be properly addressed and future incidents concerning chemicals and chemical-containing products can be preven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