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중학교 위기학생에 대한 조기 개입으로 따돌림 위험군 학생에 대한 학교폭력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하여 집단따돌림 고위험군 숲치유프로그램을 실시하였다. 교우관계진단검사 분석을 통해 따돌림에 처할 가능성이 높은 학생, 즉 “따돌림 위험군” 학생을 사전에 파악하고 아울러 집단따돌림 고위험군 학생을 대상으로 숲치유프로그램을 실시하였다. D중학교 대상, 1학년은 총 129명 중 ‘비 위험군’은 105명, ‘위험군’은 24명이다. 2학년은 총 248명 중 ‘비 위험군’은 187명, ‘위험군’은 61명이다. 집단따돌림 고위험군 숲치유프로그램에 참여한 학생은 1학년 24명, 2학년 61명이다. 2학년은 두 반으로 편성하여 주 1회 2시간, 총 27회기 40시간, 대안교실 형태로 진행되었으며 실시 기간은 2014년 5월부터 2014년 11월까지 6개월간 실시되었다. 연구 결과 숲치유프로그램에 참가한 집단따돌림 고위험군 학생들의 정신건강 하위요인 및 학습전략 하위요인 지표에 대한 사전-사후 t검증 결과 1학년 따돌림 고위험군 학생들의 정신건강검사 하위요인 중 , 현재정신건강지수, 심리적 불편감, 자존감, 스트레스 총점, 가정내 스트레스에서 유의한 수준의 긍정적 변화가 나타났다. 또한 2학년 따돌림 고위험군 학생들의 학습전략검사 하위요인 지표에서는 자신감, 실천력, 학습동기, 시간관리, 노트필기, 책읽기, 시험준비에서 유의한 수준의 긍정적 변화가 나타났다. 이로서 숲치유프로그램은 집단따돌림 고위험군 학생들의 정신건강증진 및 학습전략신장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Forest healing program was conducted on students with high risk of bullying to prevent school violence to the students as an early intervention for students with high risk in middle school. With Social Network Analysis (SNA), students with high risk of being bullied, or in other words, “Bully-risk group”, was comprehended beforehand and the group of students with high risk of being bullied participated in forest healing program. In D middle school, among 129 students in 1st year, ‘non-risk students’ were 105 and ‘risk roup’, 24. In 2nd year, among 248 students, ‘non-risk group’ was 187 and ‘risk group’, 61. Students who participated in forest healing program were 24 in 1st year and 61 in 2nd year. Students in 2nd year were grouped into 2 classes and the program was conducted for 2 hours, once a week, in total of 27 sessions and 40 hours, in form of an alternative class. Period of the intervention was 6 months, from May, 2014 to November, 2014. Based on study results, pre/post t-test showed significantly positive results in current mental health value, mental discomfort, self-regard, total stress index, and stress in home among subcategories of mental health and learning strategy in the 1st year bully-risk group who participated in forest healing program. Also, in subcategories of learning strategy in 2nd year bully-risk group, self-confidence, power of execution, learning motivation, time management, note-taking, reading, and test preparation showed significantly positive changes. Therefore, forest healing program was confirmed to be effective in enhancement of mental health and learning strategy in students at high risk of being bulli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