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공시의 질은 그 내용과 시점이 다양하여 측정에 어려움이 있다. 따라서 공시와 관련된 선행연구는 공시일 주변의 주가반응을 검증하는 데에만 집중되어 있을 뿐, 공시 품질의 측정 및 회계정보와의 유기적 관계에 대한 연구는 미미하다. 선행연구에서는 공시의 질을 측정하기 위한 하나의 접근법으로서 재무분석가의 이익예측분산과 예측오차제곱의 평균을 각각 사용해 왔다. 하지만 두 측정치는 공시의 질을 측정함에 있어서 방향성이 상이할 수 있다. 따라서 Zhang(2005)은 재무분석가 이익예측치의 컨센서스(consensus), 정확성(accuracy) 및 개선(improvement)을 동시에 고려하여 보다 정교하고 포괄적인 공시의 질을 측정하고자 하였다. Zhang(2005)은 먼저 정보력이 최대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는 기간을 설정하고, 그 기간 동안 이익예측분산과 예측오차제곱의 평균을 결합한 측정치의 변동량으로써 공시의 질을 측정하였다. 이러한 지표는 재무예측치의 다양한 속성을 이용하여 공시의 질을 포괄적으로 측정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본 연구에서는 Zhang(2005)의 방법론을 원용하여 선행공시의 질이 시장의 반응 및 회계이익의 가치관련성에 미치는 영향을 살펴보았다. 분석결과 질이 좋은 공시가 선행될 때, 이익공시시점의 주가변동성이 감소하였고, 회계이익의 가치관련성 역시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선행공시의 질이 높을수록 이익공시일 이전에 이미 많은 정보가 주가에 충분하게 반영되어 있는 상태이므로, 이익공시일 시점의 주가반응을 약화시킨다고 볼 수 있다. 마찬가지로 질이 높은 공시가 선행할 경우 이익공시 시점에서 회계이익이 가지는 가치관련성은 감소한다고 볼 수 있다. 다시 말해 선행공시의 질이 높을수록 자본시장에 유용한 정보를 적시에 전달함으로써 정보불균형을 완화하고 이익공시에 따른 충격(shock)은 그만큼 완화된다고 해석할 수 있다. 선행연구에서 정태적 공시의 영향이 공시일 주변의 주가반응을 통해 단편적으로 검증되었다는 점을 고려했을 때, 본 연구는 선행공시의 질을 측정하는 한편 그러한 공시의 질과 이익공시 사건에 대한 투자자들의 인식 및 반응을 유기적이고 동태적으로 검증하였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질이 좋은 공시는 적시에 충분히 주가에 반영됨으로써 이익공시일 이전에 정보불균형을 완화시킨다는 실증분석결과는 공시에 대한 규정제정자들과 공시정보를 이용하는 투자자 및 채권자에게도 시사점을 가진다.


It is not an easy task to measure the overall disclosure quality of accounting information, because the contents and the time points of the disclosure are various and complex. As a result, most prior studies about the disclosure of accounting information are only focusing on the market reaction to the information disclosed around the earnings announcement date, and studies about how to measure the disclosure quality and the organic relationship between the preceding disclosure quality and its impact afterwards are little. One approach in prior studies to measure the disclosure quality is to use separately the variance or the mean forecast error squared of analysts’ earnings forecasts. However, two measures may be in the opposite direction in terms of indicating the disclosure quality. Zhang(2005) tries to develop a more precise and comprehensive measure of the disclosure quality by taking into account the consensus, accuracy and improvement of analysts’ earnings forecasts. She, first of all, sets a period that seems to be expected for managers to have the largest proprietary information, and then measures the disclosure quality as the change in the composite of the variance and the mean forecast error squared of analysts’ earnings forecasts. This study examines the effect of the preceding disclosure quality on market reaction to and value relevance of accounting earnings at the earnings announcement date. Our results show that the variability of abnormal returns and the value relevance of accounting earnings at the earnings announcement date decrease when the disclosure of quality information precedes. These results indicate that when the quality information is disclosed largely before the earnings announcement date, it would be reflected in stock price largely and sufficiently at that time so that market reaction at the earnings announcement date becomes weaker. In other words, when the preceding disclosure quality is better, it provides useful information to market participants in a timely manner so that it reduces information asymmetry, and mitigates the shock of the earnings announcement. The analysis of the study adds to the growing body of research on disclosure literature. Compared to previous studies that investigate fragmentally the concurrent effect of accounting information disclosed around the earnings announcement date on the market, we try to connect organically and dynamically the preceding disclosure quality and the future market reaction. Moreover, we adopt a more conservative but composite measure of the disclosure quality in the Korean market. Our results implicate to standard-setters and accounting information users by demonstrating that timely disclosure of quality information mitigates the information asymmetry and the shock at the earnings announcement d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