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국가 차원의 교육과정을 갖추고 있고, 교사들의 교과서에 대한 높은 의존도를 보이는 우리나라에서 학교 교육의 근간은 교육과정과 교과서라 할 수 있다. 특히 교과서가 교육과정을 적절히 반영해야 한다는 책무성을 고려할 때, 교육과정과 교과서의 연계 여부를 분석하는 것은 교육의 질을 검토하고 향후 발전을 위해 필요한 연구라 할 것이다. 이에 본 연구는 2009 개정 교육과정에 따른 초등학교 수학 교과서의 현장 적용이 전 학년에 걸쳐 완료되는 시점에서 5~6학년군의 교육과정과 교과서의 연계성을 분석하여 시사점을 얻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1~2학년군, 3~4학년군을 대상으로 한 선행 연구에 이어 5, 6학년 교과서를 분석 대상으로 하며, 분석 내용 역시 교육과정 성취기준을 재구성한 재구성 성취기준에 따른 교과서 분석, 교과서의 차시별 학습목표에 따른 재구성 성취기준과의 연계 분석, 용어와 기호 관련 교과서 분석, 수학적 과정 관련 교과서 분석의 네 가지로 동일하다. 각각에 대한 분석 결과를 제시하고, 2015 개정 교육과정에 따른 교과서 개발을 위한 시사점을 제안한다.


In Korea where there is the national curriculum and teachers depend highly on textbooks, the school mathematics is based on curriculum and textbooks. Especially considering responsibility that textbooks should reflect the curriculum properly, it is necessary to analyze the connection of mathematics curriculum and textbooks in order to review and improve the quality of our mathematics education. This research analyzes the connection of curriculum and textbooks for 5~6 grades and aims to have some implications for revision of the textbooks when application of elementary mathematics textbooks based on the 2009 revised national curriculum is completed to all grades. Following the preceding research for 1~2 and 3~4 grades, this research sets 5~6 grades as a subject of analysis and has four contents of analysis; analysis of textbooks based on restructured achievement criteria, analysis of connections between unit objectives of textbooks and the reconstructed achievement criteria, analysis of textbooks related to mathematical terms and symbols, and analysis of textbooks related to mathematical process. The result of analysis has some implications to develop textbooks based on the 2015 revised national curricul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