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의 목적은 인도네시아의 전통예술 중에서 가장 빈번하게 연희되는 가면 무용극이자, 연희극인 <토펭, Topeng>의 기원을 재검토하고 내, 외형의 실현 양태 및 근본적인 철학적 기조로써의 미적 원리를 규명하는 데 있다. 연구진행은 외형적인 <토펭>의 구체적인 줄거리 또는 등장인물이 맡은 역할에 대한 고찰보다는 내부적 형태로서의 철학적 기조를 중점적으로 논의하였다. 그 결과 다음과 같은 <토펭>의 미적 원리를 도출하였다. 첫째, <토펭>은 인니의 신앙들의 다의성을 ‘유기적 통합’으로 이끌어 내는 힘의 결성체이다. 둘째, <토펭>은 신앙의 ‘은유적 체현’을 고스란히 드러나게 만든 정신적인 내부양식의 표상이다. 셋째, <토펭>은 제의식과 예술과의 경계 없이 수용되어 ‘유합적(糅合的)형태’로 오늘날까지 유지되고 있는 제의예능의 총체이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re-examine the origin of the dance drama, Topeng, which is performed the most frequently among the traditional arts of Indonesia and investigate the aesthetic principle as the realization aspect of the internal and external forms and the fundamental philosophical basis. This research discussed based on the philosophical basis as the internal form, rather than considering the external forms in Topeng, such as detailed plot or the roles of characters. As a result, the aesthetic principle was derived as the following. First, Topeng is the organized body of the power that leads the polysemy of the religious beliefs in Indonesia to the ‘organic integration’. Second, Topeng is the symbol of the psychological internal style that made the ‘metaphorical embodiment’ of the religious belief exposed. Third, Topeng is the wholeness of the religious ritual entertainment that has accepted the combined form of the religious ritual and the art without any boundaries and has retained its form as the ‘mixed and combined fo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