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는 방위사업 물품 적격심사 과정에서 품질 하자나 물품 지연과 같은 부실을 유발할 수 있는 업체를 선별하는 예측 모형을 제안한다. 2007년부터 2013년까지 방산물자 입찰에 참여한 기업들을 대상으로 현재 방위사업청에서 활용되고 있는 적격심사 배점기준과 AHP 분석을 통한 선행연구에서 제안된 모형을 활용하여 각 기업들의 평가 점수를 산정하고, 로짓모형을 기반으로 부실기업 예측력을 평가한다. 분석 결과 AHP 모형을 통한 추정된 배점기준이 현행 배점기준보다 부실업체를 예측하는 데 보다 효과적임을 보였다. 따라서 AHP 기법을 활용한 업체 선정 및 로짓모형을 통한 업체 사후 추적조사는 방산물자 적격심사 제도를 평가하는 데 효율적인 도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This paper proposes prediction model to distinguish the poor companies that can lead to fault such as qualification defects and procurement delays in progress of Korean defense procurement project. Using logit analysis, Evaluation criteria by each company based on the current criteria that is using in the DAPA and the adjusted criteria based on AHP method proposed in Park et al (2013), are applied and compared targeting companies guarantted by Defence Acquisition Program Administration (DAPA) from 2007 to 2013. The resuts of the analysis show that logit model based adjusted critiera is superior to predict the defect occurrence of companies with respect to logit model using current criteria. Therefore, our model is expected to act as post defect prediction of companies that have participated in the bidding of defence acquisition projec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