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에서는 기혼여성 필라테스 참여자의 레크리에이션 전문화체험에 대해 현상학적으로 분석하였다. 이러한 연구 주제를 바탕으로 필라테스 참여자들의 전문화 체험구조와 경험 과정을 질적으로 분석하여 두 가지 연구 문제를 제시하고, 연구 참여자들의 실제적 경험에 근거해서 분석하였다. 연구의 결론을 살펴보면, 첫째, 필라테스의 참여동기는 ‘웰빙 라이프를 위한 시스템 구축’과 ‘나만의 힐링 시간 갖기’로 나타났다. 웰빙 라이프를 위한 시스템 구축은 ‘새로l운 여가 탐색’과 ‘지친 삶 극복’으로 나타났고, 나만의 힐링 시간 갖기는 ‘무력한 일상’과 ‘나만의 공간’으로 범주가 도출되었다. 둘째, 필라테스 전문화 체험구조의 요인분석은 ‘자아만족’, ‘몸의 주체로서의 변화’, ‘필라테스 전문가 되기’로 나타났다. 자아만족의 하위요소는 ‘유능감 향상’, ‘삶의 시너지 효과’로 나타났고, 몸의 주체로서의 변화의 하위요소는 ‘달라진 몸’, ‘달라진 마음’으로 나타났다. 마지막으로 필라테스 전문가 되기는 ‘지도자 과정으로 입문’과 ‘노력에 대한 보상’으로 도출되었다.


This study analyzed recreation specialization experience of married women who participate in pilates through phenomenological method. Two research problems were drawn from qualitative approach toward specialization experience structure and its process, and also from the actual experience of the participants. First of all, participation motivation for pilates appeared to be ‘system establishment for well-being life’ and ‘having a private healing time.’ The System establishment for well-being life factor consists of ‘exploring new leisure’ and ‘overcoming fed up life.’ For the Having a private healing time factor, ‘helpless everyday life’ and ‘private space’ were drawn as subcategories. Secondly, factors for pilates specialization experience were ‘self-satisfaction,’ ‘transition as an owner of body,’ and ‘being pilates professional.’ Subcategories for the Self-satisfaction factor were ‘competency improvement,’ and ‘synergy effect in life.’ Subcategories for the Transition as an owner of body factor were ‘improved body’ and ‘improved mind.’ Lastly, the Being pilates professional factor consists of ‘entering instructor course’ and ‘compensation for the effo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