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의 목적은 지적장애인을 대상으로 규칙적인 운동이 일일주기에 따른 순환기능(혈압, 심박수)과 혈중 당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 규명하기 위한 것이다. 20명의 중도 남자지적장애인이 본 연구에 참여하였으며 규칙적으로 운동을 수행한 실험집단(n=10)과 운동을 하지 않는 대조집단(n=10)으로 나누었다. 모든 변인은 07:00시와 18:00시에 측정되었다. 결과 장기간의 운동은 혈압을 유의하게 감소시켰으며 아침에 높고 저녁에는 낮았다. 심박수의 경우 저녁이 아침에 비하여 유의하게 높았다. 모든 변인에서 훈련에 따른 일일주기의 다른 변화는 나타나지 않았다. 결론적으로 지적장애인의 장기간의 운동은 혈압에 긍정적인 영향을 보여주었으며 일일주기에 따른 다른 변화는 초래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적장애인의 장기간 운동과 일일주기의 변화와 관련된 명확한 규명을 위해서는 혈관조절인자와 혈관의 탄성과 관련된 추가적인 연구가 요망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effect of regular exercise on circulatory factor(blood pressure, heart rate) and blood glucose with circadian rhythm of mentally retarded males. Twenty mentally retarded males participated in this study and were divided experimental group (n=10) who had performed regular exercise in previous 2 year and control group (n=10). All subjects were classified as a moderate mental retardation(mean IQ 48.0±3.63). All parameters were analysed at 07:00hours and 18:00hours. Chronic exercise resulted in significant decrease in blood pressure. Blood pressure was higher at morning time than evening time. In contrast, evening heart rate was higher than morning heart rate but there were no significant difference of circadian rhythm in all parameters between experimental group and control group. In conclusion, chronic exercise in mental retarded adult males showed positive effects on blood pressure but did not show the difference of the time interval for measurement in blood pressure. Further research is needed to elucidate the mechanism between chronic exercise and circadian rhythm on circulatory factors, blood glucose and other substance such as vascular regulatory facto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