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는 대학신입생의 운동실천행동과 운동자원동원성 수준에 따른 삶의 의미와 지각된 행복을 탐색하기 위하여 수도권에 거주하는 대학신입생 286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설문조사를 위한 질문지는 한국판 운동행동 변화단계 질문지, 운동자원동원성 질문지, 삶의 의미 질문지, 삶의 만족도 질문지를 사용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SPSS 18.0버전 프로그램을 활용하여 Cronbach`s Alpha, 탐색적 요인분석, 일원분산분석, 독립표본 t검정의 통계분석을 실시하였으며, 다음과 같은 결론을 얻었다. 대학신입생들 중 남학생들이 여학생들의 비해 운동실천행동, 운동자원동원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운동실천행동 유지단계에 있는 학생들이 무관심단계의 학생들보다 삶의 의미와 지각된 행복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운동자원동원성이 높은 학생들은 그렇지 않은 학생들보다 운동실천행동, 삶의 의미, 지각된 행복이 높은 것으로 나타나 운동실천행동과 삶의 의미 및 행복과의 관련성이 나타났으며, 개인의 운동자원동원성에 의해 다르게 발현될 수 있다는 단서를 확인하였다. 따라서 후속 연구에서는 이들의 관계와 영향력에 대한 심층적인 연구가 이어지기를 기대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plore the differences in meaning in life and subjective happiness by the stage of change in exercise behavior and the level of learned resourcefulness in exercise. It also examined if the variables differ by gender. For this study, a total of 286 university students(123 males) completed questionnaires to assess exercise behavior, learned resourcefulness in exercise, meaning in life, and subjective happiness. The data analysis was conducted using one-way ANOVA and independent sample t-test with SPSS 18.0. The results showed that male students reported higher stage of change and learned resourcefulness in exercise than females. Students in maintenance stage of change in exercise behavior were more likely to have higher meaning in life and subjective happiness than those in the other stage. Also, highly resourceful students had higher meaning in life and subjective happiness than those scoring low in resourcefulness in exercise. Exercise behavior is related to meaning in life and happiness and the relationship may be influenced by personal resourcefulness. The findings may help to understand health behaviors among university students and to make a plan for promoting physical activi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