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민화 중에서도 큰 비중을 차지하는 것이 민화금강산도이다. 민화금강산도는 정선과 김홍도 등의 진경산수화가 저변화하여 민화로 발전한 것으로 현재 다수의 작품이 남아있다. 민화금강산도는 일반회화에서 발전하였으나 오히려 일반회화에서 볼 수 없는 민중의 꿈이 솔직하게 표현되어 있다. 본고는 현재 전하는 다양한 민화금강산도의 양식계보를 밝혀 본 것이다. 먼저 정선의 금강전도 형식의 영향으로 ‘내금강산전도(內金剛山全圖)’ 양식이 성립하였다. 내금강산전도 양식은 리움 소장 10폭병풍에서 보듯이 하나의 전형을 형성하였다. 그러나 이러한 내금강산전도 양식은 외금강의 각지가 탐승되던 시대적 상황에서 더 이상 다양하게 발전하지 못하였다. 다음으로 ‘내외금강산 명소도(內外金剛山名所圖)’ 양식이 성립되었다. 이 양식의 병풍에는 내금강, 외금강의 명소들이 절반씩 배치되었다. 내금강은 탐승의 순서에 따라 배치하였으나 외금강은 지리적 위치와 상관없이 임의로 배치하였다. 그런데 원광대박물관 소장 금강산도는 내외금강산명소도 양식의 시원적(始原的) 화풍을 가지고 있으며, 전문 화가의 솜씨로 제작된 점이 주목된다. 내외금강산명소도 양식은 다양하게 발전하는데, 화풍상으로는 정선의 영향이 가장 크다. 민화금강산도의 전형양식은 서양화법의 도입과 사진, 엽서 등 출판물의 보급과 함께 점차 소멸한 것으로 보인다. 꿈과 상상의 영역을 사실주의 회화와 사진을 통한 사실적 정보가 대체하였고, 마침내 조선시대 진경산수화에 근거한 민화금강산도 양식을 붕괴시킨 것이다. 민화금강산도병풍 양식의 성립과 변화 과정을 살펴볼 때, 민화 효제문자도(孝悌文字圖 )와 비슷한 면모가 주목된다. 두 가지 민화는 모두 처음에는 전문화가의 솜씨에서 시작했으나 점차 민화로 발전하였다. 그리고 뚜렷한 전형양식을 형성하다가 점차 쇠퇴하였다. 조선후기 민화에서 보이는 이런 ‘양식화 경향’은 우리나라 미술의 하나의 특징이라고 할 수 있을 것 같다.


This study is focused on the folk paintings of Geumgangsan Mountain developed from the "paintings of true-view landscapes" (Jingyeong Sansuhwa) produced by Jeong Seon (1676-1759) and Kim Hong-do (1745-?). Whie the Geumgangsan folk paintings were developed from true-view landscape paintings, they contain frank expressions of the dreams and aspirations of ordinary people of late Joseon that can be hardly found in ordinary paintings. The aim of this study is to set up a genealogy of the surviving Geumgangsan landscapes with respect to their folk painting style. A Comprehensive View of Diamond Mountain (Geumgang Jeondo) by Jeong Seon resulted in a trend of depicting the entire panoramic view of the Inner Geumgangsan. The style continued to develop to produce masterpieces such as the painting mounted on a tenpanel folding screen in Leeum Museum in Seoul, but could not make further advancement enough to overwhelm the existing trend of painting selected attractions in the Outer Geumgangsan. There followed a new trend, painting individual scenic sites in both Inner and Outer Geumgangsan as shown by this folding screen where one half of the panels are taken by Inner Geumgangsan landscapes and the other half by Outer Geumgangsan landscapes. The attractions of the Inner Geumgangsan are arranged according to the sightseeing route while those of the Outer Geumgangsan in an arbitrary manner. The painting of Geumgangsan collected by Wonkwang University Museum displays professional brush stokes capturing characteristic elements of both Inner and Outer Geumgangsan views. The paintings of Inner and Outer Geumgangsan continued to develop in a variety of ways under a strong influence from the works by Jeong Seon, but gradually vanished away following the introduction of Western art techniques and widespread circulation of published materials such as photographs and post cards. As the area of dreams and imaginations became replaced by information of the real world through realistic paintings and photographs, the Geumgangsan landscapes continued to lose the folk painting style based on the Jingyeong landscape paintings developed during the late Joseon period. A closer examination of the history of the folk painting style Geumgangsan landscapes mounted on folding screens shows similarities with that of the Hyoje Munjado, the ideographic painting of filial piety and familial love and etc. Both started by professional artists, developed into the genre of folk painting with its own style before being gradually disappeared. The tendency of stylization in the folk painting of late Joseon has since then grown into one of the most characteristic features of Korea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