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바다는 이곳에서 異鄕을 향해 떠나는 공간인 동시에 저편으로부터 渡來하는 통로가 된다. 『삼국유사』에 실린 설화 가운데 수로 이야기는 전자의, 처용 이야기는 후자의 사례이다. 본고는 이들 사이의 공통점과 차이점을 지적하고, 다른 설화와의 비교 검토를 통해 ‘바다’ 형상의 두 가지 유형을 분석하고자 한다. 이들의 공통점은 다음과 같다. 첫째, 현실에 영향을 끼치는 다른 세상의 존재를 언어 텍스트를 통해 물러나도록 한다. 둘째, 그러면서도 주인공은 물러나는 다른 세상의 존재를 포용한다. 셋째, 주인공의 권능은 바다와 직․간접적으로 관련이 있다. 차이점은 다음과 같다. 첫째, 수로는 구해야 할 대상이었다가 그 성격이 변화했지만, 처용은 처음부터 설화 속 행동의 주체였다. 둘째, 수로는 자신의 세상으로 귀환하지만, 처용은 자신이 왔던 곳으로 돌아가지 않는다. 셋째, 수로에 비하면 처용의 권능과 그 효과가 한결 명료하다. 이를 전제 삼아 이향을 향해 떠나는 공간으로서 바다와 관련하여 연오랑 세오녀, 아메노히보코(天日之矛), 문무왕릉 관련 전승 등을 살펴보았다. 이들을 통해 바다의 성격, 인물의 귀환 여부와 변신 화소의 의미 등을 추론하였다. 이어서 도래의 처소로서 바다의 성격과 관련하여 신라의 건국시조 이야기들과 만파식적 설화를 살펴보았다. 이로써 바다로부터 온 영웅들의 성격과, 사람과 사물을 아울러 도래 현상의 의미를 정리했다.


The sea is a space from which people leave and, at the same time, origin in which others flock together. In the Silla folktale, the former is observed in the Suro Folktale while the latter case is described in the Cheoyong Folktale. This study has attempted to find out the meaning of ‘the Sea’ in Silla culture by investigating similarities and differences between the two tales and comparing them with other folktales. The similarities between Suro and Cheoyong tales are as follows: First, the existence of another world, which has an impact on reality should be removed through language texts. Second, the main character in the tale accepts the existence of another world. Third, characters’ power originates from the sea. On the contrary, the differences are follows: Suro was just a person to be saved while Cheoyong was the main character in the tale. Second, Suro returns back to the world where he belongs while Cheoyong doesn’t. Third, compared to Suro, Cheoyong is much clearer in terms of his authority and effect. Regarding the sea as a space from which people leave, the stores associated with Yeonorang Seonyeo, Amenohiboko and Tomb of King Munmu were investigated. Then, characteristics of the sea, whether or not the characters have returned and meaning of change were inferred. Then, tales associated with the foundation myth of Silla Dynasty and the Legend of Manpasikjeok were examined regarding the characteristics of the sea. Then, the meaning of heroes returned from the sea and significance of change from human to an object were investigated. A further study needs to be performed to discuss the issues above in connection with the spatial concept of the cultural history of Silla Dynas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