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금융위기 이후 한국 대도시지역의 아파트에 대한 가격특성함수의 변화를 다룬 논문은 많지 않다. 그러나 시장의 참여자인 공급자와 수요자의 입장에서 가장 큰 관심사는 어떤 특성을 갖춘 아파트가 거래상대방에게 가장 매력적인가 하는 것이다. 따라서 본 연구는 특성가격모형에 의거하여, 금융위기와 사회변화 이후 한국의 대도시인 서울, 대전, 부산지역의 아파트에 대한 특성가격모형의 변화를 살폈다. 연구가설은 각 도시의 가격특성모형의 변화(가설 1), 각 도시별 변화의 추세(가설 2), 추세의 패턴(가설 3) 등을 살폈다. 이를 검증하기 위해 본 연구진은 서울, 부산, 대전의 209.107개의 아파트 실거래 데이터(2006~2010년)를 수집하였다. 실증분석 결과, 금융위기와 같은 경제적 사건이 각 도시의 특성가격모형을 변화시킨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가설 1은 지지 되었다. 또한 세 도시에서 변화의 추세를 살핀 가설2 역시 지지되었다. 마지막으로 실수요 중심의 아파트 특성이 선호되리라는 가설 3은 도시별로 혼재된 양상을 나타내 기각되었다.


There are not many literatures on changes of hedonic price model of metropolitan apartments in South Korea after global financial crisis, But apartment buyer & seller's most urgent concern is what attributes of apartment is most attractive to trade counter part. So this study figure out the transition of hedonic price model of Korean metropolitan cities-Seoul, Daejeon, and Busan after the crisis and social change, based on hedonic price model. Research hypotheses are composed of transitions of HPM at each cities(Hypothesis 1), transition phase difference among cities(Hypothesis 2), and pattern of transition(Hypothesis 3). To test the hypotheses, we build up 209,107 real transaction data of apartment in Seoul, Busan, and Daejeon from 2006 to 2010. Results of empirical tests show that the economic event(financial crisis) changes the hedonic price model at each cities. So hypothesis 1 is accepted. And hypothesis 2 which test the phase of transition among three metropolitan cities is accepted, too. Finally, hypothesis 3 which tells that apartment attributes about practical demand would be favored is rejected. Each cities show mixed trends of preference on apartment attribu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