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이 논문에서는 문학과 읽기 영역을 중심으로 교육과정 영역 통합의 가능성을 모색해 보았다. 영역 통합에 대한 기존 논의를 정리해 보면, 첫째, 적극적 통합에 대한 논의는 선언적 주장의 형태를 띠고 있는 경우가 많으며, 둘째, 통합 방안의 구체화는 교수·학습 활동이나 교과서 구성, 제재 등의 소극적 차원에서 시도되는 경우가 많고, 셋째, 통합 논의를 통해 해당 영역 교수·학습의 문제점을 도출해내는 경우가 많음을 확인할 수 있다. 이 논문에서는 좀 더 체계적이고 합리적인 통합의 가능성을 타진해 보기 위해 문학과 읽기 영역의 내용 성취 기준을 내용 차원으로 수렴하여 도식화해 보았다. 또한 교육과정 해설서의 문학과 읽기 영역 관련 내용을 꼼꼼히 점검해 보았다. 그 결과 두 영역의 통합을 위해서는 아직까지 해결해야 할 문제가 산적해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무엇보다도 먼저 유기적 통합, 초학문적 통합, 영역 독자적 통합이라는 시각이 전제되어야 함을 역설하였다.


This paper has sought the possibility for combination of education curriculum territory focused on literature and reading area. Summing up the existing discussion for combinations of territory is as follows. First, discussion for the aggressive combination tends to have a form of declaratory opinion. Second, actualization for the aggressive combinations is to try at passive level like teaching-learning activity, formation of textbook or topic. Third, there are many tendencies to state the problem of teaching and learning by doing discussion of combination. To examine possibility of a little more organized and rational combination, this paper collected at the level of contents for the achievement standard of contents in the area of literature and reading and displayed it in diagram form. Also, this checked carefully the related contents of literature and reading area at a manual of education curriculum. As a result, there are still many problems to solve to combine two area - literation and reading area. Above all, it emphasizes that vision is required for systematic combination, hyper-academic combination and area independent combin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