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2009년 개정 교육과정은 진로의 탐색을 강하게 부각시키는 정부의 의지에 따라 고등학교에 새로운 선택과목 ‘음악과 진로’라는 과목을 포함시키고, 2014년도 고등학교 1학년부터 가르치도록 하고 있다. 특히, 고등학교 시기 청소년들의 인지적 발달의 특성을 고려할 때 고등학생의 수준에는 음악적 현상이나 가치에 대한 비판적․분석적 사고의 과정이 필요하다. 따라서 이시기에 ‘음악 산업’에 관한 효과적인 학습을 통하여 청소년들의 비판적․분석적 사고와 음악 산업에 대한 폭 넓은 안목을 이끌어 내는 것은 매우 의미 있다고 본다. 이러한 국면에서 이 연구는 여러 학자들의 이론과 2009 개정 교육과정을 바탕으로 고등학교 선택과목 ‘음악과 진로’의 수용적 타당성을 알아보고, ‘음악과 진로’의 수업에서 음악 산업과 관련한 내용들, 즉 음악 산업의 변천과정․음악 산업과 관련된 직업의 종류․음반 산업의 구조와 특성 등을 살펴보며, 이와 관련한 효과적인 교수․학습 방법들에 대하여 논의하였다. 이러한 음악 산업에 관한 수업은 학생들이 음악 산업과 관련하여 다양한 정보를 습득하고, 더 나아가 음악 산업과 연관된 다양한 직업을 탐색해 보는 데에 도움을 줄 것이다.


The revised education curriculum in 2009 included a new elective subject 'Music and Career', according to the strong will by the government to emphasize career searching, and made it to be taught to freshmen in high schools since 2014. Especially, considering cognitive developmental characteristics of teenagers in the high school level, critical and analytical process of thinking about musical events or values are necessary in the level of high school students. Hence, inducing to youths critical and analytical thinking and extensive eyes for music industry through effective study about 'music industry' may be very meaningful. In this aspect, this study examined accepting validity of the elective subjective 'Music and Career' based on the revised curriculum by 2009 and the contents related to music industry in the classes of 'Music and Career', which mean the changing processes, the kinds of jobs regarding to music industry, and the structure and characteristics of phonographic industry, and discussed the effective teaching and learning methods about them. These classes about music industry will help students gain different information about music, and also help them search various kinds of jobs related to music indust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