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의 목적은 SNS를 활용한 대학의 비교과 프로그램 ‘창의성 동아리’를 통해 대학 내 창의성프로그램의 확대와 SNS의 적용가능성을 검토해 보는 것이다. 연구대상은 S여대 창의성 동아리로 5개 팀 22명의 학생이 5개월간 활동하였다. S여대 창의성 동아리 활동은 페이스북으로 진행되었고,Treffinger, Isaken, Dorval(2000)이 개발한 창의적 문제해결 모형 중 과정요소를 활용하여 창의적문제해결반응, SNS반응, 동아리반응, 관리자반응 등으로 동아리 활동을 분석하였다. 연구결과, SNS 를 활용한 창의성 동아리 활동은 창의적 문제해결 과정요소 중 ‘문제(도전)의 이해’ 중 ‘자료탐색’,‘행동(실천)을 위한 준비’ 중 ‘수용적 토대 구축’이 가장 높게 나타났다. 창의적 사고 중에서는 발산적 사고가 수렴적 사고보다 높게 나타났다. 전체 동아리 활동 중에서는 ‘SNS 반응’과 ‘동아리반응’이 높게 나타났다. 그리고 학생들이 지각한 창의성 동아리의 성과로는 의사소통능력 및 협업능력 향상, 자신감 고취, 삶의 태도 변화가 나타났으며, SNS 활용성으로는 즉각적인 의사소통과 자료공유,홍보 등이 나타났다. 본 연구는 대학의 비교과 영역에서 창의성 프로그램의 적용과 SNS를 활용한창의성 프로그램에 대한 시사점을 제공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practicable application and expansion of SNS (Social Networking Service) for creative program through non-curriculum in University. In this study, 22 students in 5 Creativity communitys of S University participate for 5 months. Activities in Creativity communitys were worked with SNS(face-book) and analyzed SNS response, community response, supervisor response, Creative Problem Solving(CPS) response through CPS processes of Treffinger, Isaksen, Dorval(2000). The results of CPS processes in this study were the highest ‘exploring data’ in stage ‘understanding the challenge’ and ‘building acceptance’ in stage ‘preparing for action’. SNS response and community response were higher than all activity in 5 communitys. Also perceived performances of Creativity community were improvement of communication, cooperation, self-confidence, and change of attitude toward life. Practicable applications of SNS in Creativity communitys represented instant communication, data sharing, public relations(PR) etc. This study provided implications about using SNS in CPS processes, applying to creative program through non-curriculum in Universi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