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전조 모니터링, 피해규모 조사, 응급 구조 및 대응, 긴급 복구 등 국가적 재난관리 분야에 주기적으로 지구를 관측하는 원격탐측과 GIS 기반 의사결정 기술의 활용성이 점차 확대되고 있다. 여기에, 광역적이고 준실시간적 대응을 위해 단일 위성센서가 아닌 통합센서가 탑재된 위성의 운용과 각 국가별 우주개발기구간 협력을 통해 다수의 인공위성을 공동 활용함으로써 재난시 적시에 위성영상을 확보하기 위한 여러 방안이 강구되고 있다. 본 연구에서는 지난 2011년 발생했던 국내 폭설재난 대응을 위해 국제재난기구 등 다양한 경로로 수집된 저․고해상도 위성영상을 분석하고 MODIS 영상의 파장대 특성을 고려한 눈지수나 변화탐지 기법을 적용하여 적설지역을 추출하였다. 또한, 작성된 적설분포도와 다양한 공간자료와의 GIS 공간분석을 수행하여 재난상황에서 적시적으로 의사결정을 지원한 국립방재연구원의 현업적용 사례를 제시하였다.


Remote sensing which observes repeatedly the whole Earth and GIS-based decision-making technology have been utilized widely in disaster management such as early warning monitoring, damage investigation, emergent rescue and response, rapid recovery etc. In addition, various countermeasures of national level to collect timely satellite imagery in emergency have been considered through the operation of a satellite with onboard multiple sensors as well as the practical joint use of satellite imagery by collaboration with space agencies of the world. In order to respond heavy snowfall disaster occurred on the east coast of the Korean Peninsula in February 2011, snow-covered regions were analyzed and detected in this study through NDSI(Normalized Difference Snow Index) considering reflectance of wavelength for MODIS sensor and change detection algorithm using satellite imagery collected from International Charter. We present the application case of National Disaster Management Institute(NDMI) which supported timely decision-making through GIS spatial analysis with various spatial data and snow cover m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