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말라리아 기생충 숫생식자모세포(microgametocyte)의 편모방출(exflagellation)은 보통 감염된 혈액을 흡혈한 얼룩날개모기(Anopheles mosquito)의 장관 내에서 일어난다. 편모방출이 사람의 혈액에서 일어나는 것은 매우 드문 일이다. 그 희소성때문에 말초혈액도말에서 이러한 편모방출이 관찰되는 경우 쉽게 진단적 난관에 빠질 수 있다. 저자들은 말초혈액에서말라리아와 편모방출 숫생식자(microgamete)가 함께 발견된 사례를 경험하여 이를 보고한다. 환자는 29세의 파키스탄남자로 4일간의 오한과 피로에 동반된 변동하는 열을 주소로 내원하였다. 처음에 시행한 말초혈액도말 검사에서 많은수의 Plasmodium 윤상체(ring form), 영양형(trophozoite), 그리고 생식모세포(gametocyte)가 관찰되었다. 그에 더하여 혈액편모충과 비슷한 모양의 여러 개의 실모양 구조물들이 관찰되었다. 이러한 소견을 통해 처음에는 말라리아와 혈액 편모충의 동반 감염이라고 예상진단을 내렸다. 후에 저자들은 혈액 편모충과 비슷한 모양의 구조물들이 말라리아 기생충의편모방출 숫생식자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따라서, Plasmodium 감염과 함께 사람 혈액에서 관찰될 수 있는 편모방출을이해하고 다른 종 감염의 형태학적인 소견과 구별하는 데 좀 더 익숙해지도록 노력하는 것이 추후 발생 가능한 잘못된해석을 막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한다.


Exflagellation of the malaria parasite microgametocyte usually occurs in the gut cavity of Anopheles mosquitoes following an infective blood meal. Exflagellation is a very rare event in human blood. Due to its rarity,the appearance of this structure in a peripheral blood smear will easily create a diagnostic dilemma. We report a case of malaria with exflagellated microgametes in human blood that was initially mistaken for a double infection of Plasmodium and another blood flagellate. The patient was a 29-year-old Parkistani man presenting with fluctuating fever accompanied by chills and fatigue for 4 days. Initial peripheral blood smear examination showed a number of Plasmodium ring forms, trophozoites, and gametocytes. Additionally, several filamentous structures resembling blood flagellates were seen. With these features, an initial diagnostic impression of combined infection of malaria and blood flagellate was made. Later, we determined that these structures resembling blood flagellates were exflagellated microgametes of malarial parasite. Therefore, the knowledge that exflagellation may appear in human blood with Plasmodium species infection and being more familiar with differentiation of the morphologic features of other species infection can prevent further possible misinterpret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