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복막 위점액종은 드문 질환으로 다량의 점액성 물질이 복강과 골반강내 산재하며 장과 대그물망에 이식되는 것을 그 특징으로 한다. 임상적 증상은 대부분 복부 팽만, 소화불량, 복강내 촉지되는 종괴이다. 복막 위점액종은 주로 충수돌기나 난소의 종양에서 기원하고 드물게는 각각이 원발병소로 발견되는 경우도 있으나 아직 연구 중에 있다. 그 병인론이나 치료, 예후 역시 아직 확립되지 않은 상태이다. 복막위점액종은 충수돌기나 난소 외에 타 장기로의 전이가 거의 없다고 알려져 있으나 저자들은 방광으로의 침윤성 전이를 동반한 난소의 경계성 점액성 종양과 관련된 복막 위점액종 1예를 경험하였기에 문헌고찰과 함께 보고하는 바이다.


Pseudomyxoma peritonei (PMP) is an uncommon entity characterized by large amount of mucinous-jelatinous fluid disseminated in abdominal cavity and pelvic cavity with implants on omentum and bowel. The symptoms of this disease are mostly abdominal distension, dyspepsia, and intraabdominal palpable mass. The origin of PMP is under investigation yet, that is known to arise from appendix, ovary mostly. Also it’s etiology, treatment, and prognosis are speculative. Rare cases were reported that have invasion to other organ except appendix and ovaries, but we experienced a case of PMP associated with borderline mucinous tumor of ovary with invasive metastasis of bladder. So we report this case with a brief review with literatu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