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중국의 부상과 미국의 상대적 쇠퇴에 따른 이른바 G2시대를 맞이하여, 한국은 새로운 외교안보 패러다임을 모색할 필요가 있다. 한국의 기존 외교안보패러다임은 국력에 걸맞지 않게 약소국 혹은 중약국 외교론에 기초해 있었으며, 중국의 부상을 고려하지않은 미국 일변도 외교전략을 취하고 있었다. 이제 한국의 새 외교안보전략은 우리국력에 맞는 평화중견국가 외교론에 기초하여 틈새외교를 적극 추진해야 한다. 평화중견국가 한국의 새로운 외교안보전략은 우선 G2시대에 걸맞게 결미연중(結美聯中)의 강대국 외교전략에 기초하여 한중 군사관계를 군사교류에서 군사협력으로 격상하고, 중국의 지역패권국화에는 반대하지만 중국을 적대하는 어떠한 연대에도 참가하지 않도록 한다. 또한 동아시아국가에 대해 선린외교전략에 기초하여, 과도한 해양세력 의존을 축소하고 북방경제권의 형성과 남남협력의 강화를 추진한다.


Korea is necessary to search the new paradigm of diplomacy and security,facing China’s rise and America’s relative decline. The present paradigm which is based on the small power or middle-small power diplomacy are not coincide with its own national strength, and are oriented to be completely pro-American policy. Now Korean new strategy should carry forward a “niche diplomacy”based on Pacifist Middle Power which reflects its national objects and strength. Pacifist Middle Power Korea’s new strategy pursues to develop Korea-China military relation from military exchanges to military cooperations and to deepen Korea-US alliance based on the principle of “alliance with America, solidarity with China.” Korea might not participate on any campaign to object to China,though we don’t want to the advent of new regional hegemonic state. And Korea heads forward to reduce the overwhelming dependence on Sea Power, and pursues a new Northern Economic Area Initiative and South-South coopera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