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동학의 21자 주문과 기독교 주기도문의 상징성과 소통성에 대한 비교연구를 통해 동서양 소통과 융합의 학문적 지평을 넓히고자 한다. 이에 대해 다음과 같이 논의를 하고자 한다. 첫째로, 21자 주문과 주기도문에 나타난 종교 상징성은 주기도문이주문으로서의 종교체험적인 상징체계가 있음을 제시한다. 둘째로, 주기도문이 주문의 형태를 가지고 있음을 내용 분해를 해 본다. 그리고 21자 주문과의 유사한 구조형식이 있음을 밝힐 것이다. 셋째로, 21자 주문과 주기도문에 나타난‘간결성’,‘ 절대적 의존성’,‘현재적 내재성’을 통해 주문(呪文)의 특성을 발견해 본다. 넷째로, 21자 주문과 주기도문이 의례적인 요소를 가지고 주문으로사용되었음을 추정해 볼 것이다. 결국 본 연구를 통해 21자 주문과 주기도문이 상징성과 소통성 논의가 가능함을 결론적 의의로 제시할 것이다.


In this research paper, I have comparatively discussed symbolism and communication between Donghak’s Incantations of twenty-one letters(동학21字呪文) and the Christian Lord’s Prayer(주기도문)First, Donghak’s Incantation of twenty-one letters is shown as religious symbolism whereas the Lord’s Prayer is shown as a religious experience; this Incantation suggests that there is a religious symbolic system. Secondly, we can see the Lord’s Prayer in the form of an Incantation by content decomposition. Now we can see that the twenty-one letter Incantations form similar structures. Third, the characteristic discovered through incantation between the twentyone letters Incantation and the Lord’s Prayer are “Simplicity”, “absolute dependence”“contemporary intrinsic”. Fourth, we can estimate that the twenty-one letter incantation and the Lord’s Prayer both have used the ceremonial elements of incantations. We can conclude that symbolism and communication between the twentyone letters incantation and the Lord’s Prayer is possible, which would justify the legitimacy of this stud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