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고의 목적은 일본의 明治 이후 역사통계를 정비한 LTES와 HSJ의 내용과 성격, 통계의 구체적인 추계과정을 검토하고 역사통계서가 어떻게 활용되고 있는가를 살펴보는 것이다. LTES는 ‘국민계정’의 추계라는 목적에 맞춘 역사통계서이며 HSJ는 과거의 다양한 통계자료를 집대성하여 편찬한 것에서 차이가 있다. 추계과정에 대해서는 LTES의 인구•노동력, 공업 생산, 물가를 중심으로 검토하였다. 이들 역사통계서는 연구의 공통적 기반으로서 일본에서 수량경제사가 발전하는 계기가 되었다. 두 통계서가 한국의 역사통계 정비에 대해 주는 시사점은 다음과 같다. 역사통계를 정비할 때 어떤 내용의 시계열 통계를 목표하는가에 따라 연구자들의 역할이 달라지며, 자료상의 문제로 역사통계 작성에는 반드시 많은 추계작업이 수반되어야 하고 또한 지속적인 개정을 위해 체계적인 작업방식이 필요하다.


There are two types of historical statistics in Japan, so-called LTES(Estimates of Long-Term Economic Statistics) and HSJ(Historical Statistics of Japan), which present statistics since Meiji restoration. This paper is purposed to explain their features, contents, estimating procedures, and academic contributions. There are some difference between LTES and HSJ, in that the former is a estimation of national account statistics and the latter is a collection of various statistics. The estimations of LTES on the population and labor force, industrial production and prices are investigated in section Ⅲ. Historical statistics, as a academically common basis, have contributed to understanding the Japanese economic history and expanding the cliometrics in Japan, The implication of LTES and HSJ for building the historical statistics of Korea is that the researcher's role differs according to the type of statistics, historical statistics are accompanying a complicate estimation, and systematically designed method is necessary for the further revis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