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이 연구에서는 한국의 최근 기후변화 경향을 파악하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61개 기상관측지점의 기온과 강수량 자료를 이용하여 평년(1971~2000) 대비 최근 10년(2001~2010)의 기온과 강수량의 시공간 변화를 분석하였다. 과거 평년 대비 최근 10년에 평균기온은 0.5℃ 상승하였으며, 가을철 최저기온의 상승이 뚜렷하였다. 일교차는 9월에 가장 크게 감소하였으며, 이는 9월의 최저기온 및 강수량과 강한 음의 상관이 있기 때문이다. 연 강수량은 97.4 mm 증가하였으며, 이 중 7월 강수량의 증가가 81.7%를 차지하였다. 7월 강수량은 7월의 호우발생 빈도와 강한 양의 상관을 보였다. 장마기간의 강수량 최대값의 경우 강수강도가 과거에 비해 크게 증가하였으며, 장마 후 기간의 최대값이 나타나는 시기는 앞당겨졌다. 중부 지역에서는 7월 강수량 증가가 매우 컸으며, 호남 지역에서는 8월 강수량 증가가 뚜렷하였다.


This paper analyzes the recent (2001-2010) changes of temperature and precipitation in the aspect of temporal and spatial features using 61 observed station data in Korea. Annual mean temperature for the last decade in Korea increased by 0.5℃ over the normals (1971-2000). In particular, the minimum temperature in autumn showed highest increase. The most significant decrease in diurnal temperature range in September had a strong negative correlation with minimum temperature and precipitation in September. Annual precipitation for the last decade in Korea increased 97.4 mm over the normals. And an increase of precipitation in July accounted for 81.7 percent of that. The precipitation in July had s strong positive correlation with number of days with precipitation ≥ 50 mm in July. Maximum precipitation peak during the Changma period showed an increase in precipitation intensity, while the timing of peak during the post-Changma period was about 20 days earlier. The increase of precipitation in July was largest in Jungbu region, while the that in August was relatively larger in Honam reg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