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의 목적은 예비유아교사들이 실습과정에서 겪는 어려움과 긍정적 경험을 질적으로 심도 있게 알아보고자 하는 것이며, 이는 교육실습을 재조명하고 대학의 교사양성교육과정의 반성과 개선을 위한 기초자료를 제공하는데 기여할 것이다. 연구대상은 경상남도에 소재한 3년제 유아교육과 3학년 학생 12명이었으며 이들을 대상으로 저널쓰기와 면담을 통해 자료를 수집하였다. 본 연구 결과, 예비유아교사들은 교육실습 경험에 대한 여러 가지 어려움과 긍정적인 경험을 동시에 경험하였다. 예비유아교사들이 경험한 어려움은 지도교사의 부적절한 역할 수행, 유아와의 상호작용, 실습동료와의 관계, 생소하고 낯선 교육과정, 과중한 업무 등이었고 긍정적 경험으로는 노력에 대한 긍정적 평가, 나로 인한 유아들의 변화, 유치원의 긍정적 조직풍토, 실습동료의 격려, 이론의 실제화 등이었다. 본 연구의 결과는 예비유아교사들이 실습을 통해 어려움을 경험하면서도 긍정적인 경험을 통해 이를 극복하며 교사로서 전문적 자질을 향상시켜 가고 있음을 보여주면서 예비유아교사들을 위한 긍정적 경험을 위한 실습기관과 교사양성과정에서의 노력을 제언하고 있다.


This research focuses on a qualitatively in-depth study on positive experiences and difficulties of early childhood teacher candidates during the teaching training course. This paper will shed new light on teaching practicum and provide basic data to reflect and improve college teaching education programs. The subjects are 12 junior college students, majoring in a 3-year course of early child education, located in Kyungsangnamdoe. Data were collected by journals and interviews. According to this research, teacher candidates underwent both positive and difficult experiences during the teaching practicum. Difficulties of teacher candidates were being unacquainted with teaching courses of guidance teachers, interaction with children, relationships with coworkers, being unacquainted with teaching courses, and overwork. Positive experiences were affirmative assessment of effort, change of the children due to teachers by themselves, positive organizational climate of kindergarten, encouragement from coworkers, and realization of theory. The findings of this research show that teacher candidates are improving their professional skills as teacher by overcoming the difficulties of practicums through positive experiences. It also proposes the effort of practice organization and teaching education program to provide positive experiences for the teacher candid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