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우리나라는 1994년 문화콘텐츠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전담기구를 설치하여 다양한 지원정책을 만들고 추진한 결과 2004년부터 2008년까지 5개년 간 문화콘텐츠산업 매출액은 연평균 4.2%가 증가하였으며 수출도 매년 10%이상 증가하였다. 그러나 정부정책의 많은 성과에도 불구하고 지금까지 정책들이 시장경제적인 측면에서 구체적으로 검토해보지 않은 채 수립되고 집행되었다. 문화콘텐츠산업을 지속적으로 발전시키기 위해서는 시장을 중심으로 생산자와 소비자의 특성을 분석함으로써 경제적 특징을 이해하는 것이 필요하다. 이를 기반으로 정부지원정책도 환경변화와 시장의 변화에 대한 대응과 시장경제원리에 따라 추진되어야 한다. 그동안의 모든 정책이 생산자를 중심으로 단발성 직접지원 위주였다면 간접지원 방식으로 바꾸고, 과도한 규제와 지원을 완화하여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높이는 방향으로 산업을 활성화시켜야 한다.


In 1994, South Korea created an official organization for cultivating the cultural contents industry and a lot of diverse policies have been drawn up and implemented in support. Through these efforts, The outcomes of these efforts are evident with an increase in annual sales in the cultural contents industry by 4.2% between 2004 and 2008. There is an annual increase of 10% in exports, too. Despite achievements, a lot of government policies have been created and implemented without proper examination in terms of the market economy. According to the policies, there have been some inefficient results In order to develop the cultural contents industry, it should pursue the policies that allow the market to self regulate. For that, it is necessary to understand the essence of market with analyzing the characteristics of consumers and producers first. Based on that, government supporting policies should help to support and cope with environmental and market changes and contribute to the invigoration of the industry by increasing its competitivene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