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설치미술은 다양한 장르와 인접분야의 경계를 자유롭게 넘나들면서 실제적인 시간과 공간을 작품의 조형요소로 삼음으로써 예술을 삶과 만나게 하고, 또 다른 공간으로 구조화 시킨다. 이러한 설치미술은 인간의 참여를 통해 신체적, 정신적인 세계의 종합적인 감각체험으로 정립되어 공간의 예술적 감성이 체험적 공간으로 확산되었다. 따라서 설치미술의 공간 표현 경향과 그 공간에서 나타나는 체험적 공간 연출의 방향성을 제시해 보고자 설치미술에서 나타나는 체험적 공간화 표현특성에 대해 연구하였다. 설치미술 작품속의 공간을 조사한 결과, 오브제의 요소로 공간으로 확장하여 사건적으로 발생하는 상황과 인간의 참여로 구성하고 있다. 이는 새로운 공간을 창조하고 예술자체를 일상적 환경의 공간 속으로 접근시켜 그 본질과 영역을 확장하고, 흥미를 유발하는 다채로운 체험 공간으로 연출되어 새로운 예술적 공간으로 표현되고 있다는 것을 도출하였다.


Installation art gets art to meet life and structuralizes it as another space by covering a variety of genres and crossing boundaries of adjoining areas freely and by making actual time and space the formative elements of its work. Installation art has been defined as the comprehensive sensory experience of the physical and mental worlds through humans’ participation, and the artistic sensitivity of a space has been spread into an experiential space. Therefore, the characteristics of the expressions of experiential space in installation art were examined in order to suggest the trend of spatial expression of installation art and the direction for the experiential space expressed through it. When the space in the works of installation art was investigated, the element of objets was expanded into a space and consisted of the situation occurred accidently and users’ participation. This study suggested that installation art creates a new space and expands its essence and areas by making art itself approach the space in every moment and expresses the space as a new artistic one by creating an interesting and diverse experiential spa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