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아나키스트들은 에스파냐 내전에서 민병대를 조직해 아라곤 지역의 절반가량을 되찾고 마드리드를 방어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수행했다. 하지만 연대기 작가들이나 역사가들은 그동안 아나키스트들의 이러한 군사 활동에 별다른 관심을 보이지 않았다. 이 글은 아나키스트들의 군사 활동을 조명하면서 그들이 군사적으로 어떤 대응을 했는지에 관심을 두고 있다. 해방과 평등을 부르짖으며 반군국주의를 지향하는 아나키스트들이 비록 짧은 기간이기는 하지만 민병대 내에서 사회적 평등을 실천했고 민주적 혁명 규율을 지키고자 했다. 집산화 운동이 아나키스트들이 시도한 사회경제적 실험이라면 이는 그들이 시도한 군사적 실험에 해당한다. 하지만 결국 전쟁의 현실 앞에서 공화국 정부가 추진하는 민병대의 정규군 전환 조처를 수용하게 되고 그에 따라 그들의 군사적 실험도 막을 내리게 된다.


The anarchists who organized their militias in the Spanish Civil War carried out an important role not only in the taking back of half the Aragon region but also in the defense of Madrid. However, chroniclers and historians have had no good interest in these activities of spanish anarchists so far. This paper is to analyze anarchists' military activities in the early stage of the Civil War, paying attention to how they responded to the realities of military rebellion. The anarchists that cried out for liberation and equality and aimed for anti-militarism put social equality into practice in their militias and tried to keep the democratic and revolutionary disciplines, even if in brief period. If the collective movements were a socio-economic experimentation that the anarchists attempted to realize, these militias may correspond to a kind of military experimentation. However, they were obliged to accept the project of militarization of the militias eventually, and their military experimentation was come to an end als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