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이 글은 1948년 6월 8일 미 극동공군 소속의 중폭격기들에 의해 발생한 독도폭격사건의 실체와 군사정책적 배경에 대해 살펴보고 있다. 당일의 독도 폭격은 오키나와의 가데나공군기지에 주둔하고 있던 미 공군 제93폭격비행전대 소속의 B-29기들에 의해 수행된 것이었다. 1948년 6월 한 달 동안 오키나와 주둔 93폭격비행전대는 여덟 차례의 장거리 폭격임무를 계획하고 수행했다. 6월 8일의 독도 폭격은 그 달에 수행된 임무 중 세 번째에 해당하는 제3임무(Mission No. 3)의 첫 번째 폭격이었다. 93폭격비행전대의 기록에 의하면, 6월 8일 폭격임무에 투입될 비행기는 기상관측기를 포함하여 총 24대였으나, 실제 폭격을 수행한 B-29기들은 총 20대였다. 20대의 폭격기들은 당일 낮 12시를 전후하여 1분 간격으로 4회에 걸쳐 파괴폭탄 76발을 독도 상공에서 투하하였다. 폭격기들의 기총소사 여부는 여전히 논쟁의 대상이지만, 기총소사 사실에 대한 당대 피해자들의 일관된 증언과 저공 기총소사 가능성과 관련된 몇몇 근거들은 여전히 무시해버릴 수 없는 중요한 역사적 사실들이다. 이 글은 독도폭격사건의 근본원인으로서 당대 미군의 극동지역 군사정책의 변화와 공군력 강조 현상을 제시하였다. 1947~48년 미국은 극동지역 비상전쟁계획, 맥아더의 일본 비군사화 계획 등의 일환으로 ‘오키나와’와 ‘공군력’에 커다란 관심을 쏟기 시작했다. 제2차 세계대전 후의 대규모 동원해제 과정에서 미군은 병력과 물자의 지역별 배분에 대해 고민할 수밖에 없었고, 소련과의 갈등 촉발 시 극동지역에서는 전략공군과 핵무기라는 압도적 ‘공군력’을 활용해 전략적으로 방어한다는 계획을 수립하였던 것이다. 미국은 한반도의 미 지상군을 철수시킴과 동시에 오키나와 공군력을 대폭 강화하여 극동지역에 대한 방어력을 증진시키고자 했고, 결국 이 같은 워싱턴의 구상 속에서 진행된 대규모 군사훈련 과정에서 1948년 6월 8일의 불행한 사건이 발생하였다. 독도는 극동지역에서 지리적으로 소련에 가장 근접한 미 공군 연습장 중 하나였을 뿐만 아니라, 오키나와 주둔 미 극동공군의 위력을 과시하기에 더할 나위 없이 훌륭한 장소였다.


This article deals with the process and background of the incident of bombing of Dokdo island (Liancourt Rocks) committed by the medium bombers of the United States Air Forces on June 8 1948. Specifically, the aerial bombing was done by B-29s of the 93rd Bombardment Group (BG) that was located in Kaneda air base in Okinawa in Japan. The bombers of the 93BG planed and executed eight times long distance massive bombings during June 1948. The bombing of Dokdo island in June 8 1948 was ‘Mission No. 3’ that meant third bombing training of the month of the group. According to the records of 93BG, 24 bombers including one weather ship were to participate in the mission. However, due to mechanical difficulties, only 20 B-29s actually fulfilled their duties. 20 bombers dropped a total of 76 general bombs on the target around noontime. And it is still a main point of dispute whether the bombers strafed fishing boats and fisher men during their bombing drill. Although the documents of 93BG shows that the bombers did not use machine guns in their ordinary training missions, some important testimonies of civilian survivors and pilots, and circumstances around the incident also displays possibilities of strafing by machine guns of the B-29s. This paper also emphasized changes in military policies of the US armed forces in the Far East and reinforcement plan of the Air Forces in this region as the main reason of the tragic incident in Dokdo island. From 1947 to 1948, the US began to pay attention with the role of the air power in the region of Okinawa in Japan as a part of ‘Emergency War Plan’ by the Joint Chiefs of Staff and demilitarization plan of Japan by General MacArthur. The US had no choice but to agonize over regional distribution of its troops and supplies in the course of largescale demobilization after World War II, and the JCS made a plan of defending the Soviet army by using overwhelming air power of the US strategic Air Forces and nuclear weapons in the Far East. To improve their defensive power in the Far East, Washington wanted to withdraw their army troops in the Korean Peninsula, and drastically reinforce the air power of Okinawa. And actually, the tragic incident of Dokdo island happened in the course of massive military training that was originally planned by the Washington officials in this perio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