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학교에서 진로교육을 담당할 수 있는 전문인력에 대한 요구와 필요성이 증대됨에 따라 ‘진로진학상담’이라는 중등교원 자격이 2011년 신설되었다. 이 연구의 목적은 학교에서 진로교육을 담당하기 위한 전문인력인 진로진학상담교사들의 현황 및 부전공 연수 실태를 분석하는데 있었다. 이를 위해 동계특별연수 중인 진로진학상담교사들을 전수조사 하였으며, 총 1,332명의 교사가 조사에 응답하였다. 조사 분석 결과 진로진학상담교사는 평균 연령 48.1세, 교직경력 평균 22년 2개월이었으며, 학교급별로 고등학교에 89.6%, 중학교에 7.7%에 근무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이들이 가진 기존 교원 자격증 표시과목은 ‘영어’가 가장 많았으며, 부전공 연수를 신청한 이유는 ‘학생들에게 진로교육이 필요하다는 평소 소신 때문’이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다. 또한 부전공 연수 실태와 관련하여 연수 전반에 대한 만족도는 평균 3.43이었으며, 연수 전과 비교하여 81.8%의 교사들이 진로진학상담교사 역할에 대한 인식의 변화가 나타났고, 인식 변화의 가장 큰 이유로는 ‘진로교육의 중요성과 필요성 공감’을 들었다. 또한 학교 배치 후 가장 우려되는 사항으로 ‘기존 교사들과의 적절한 역할 분담’과 ‘진로진학상담교사에 대한 과도한 역할 기대’를 꼽았고, 부전공 연수 후에도 전문성 향상을 위한 지속적인 직무연수가 필요하다고 응답하였으며, 연수 방식은 온라인 보다는 오프라인 연수를 더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연구는 조사내용의 깊이나 결과분석 방법 등에 다소 한계가 있다. 그러나 현재까지 진로진학상담교사의 특성이나 현황에 대한 기초적인 자료가 거의 없는 상황에서 이 연구가 가진 제한점에도 불구하고 이 연구의 결과가 향후 진로진학상담교사에 관한 후속 연구의 기초자료로 활용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


Providing career education and guidance is the most meaningful and significant services for one’s successful life especially.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find useful lessons on Career Education & Guidance Teacher(CEGT) which was introduced as a new teacher's qualification in Korea. For the purpose, data of 1,332 CEGTs were collected by using structured-questionnaire about their character and training course. The main findings of this study were as follows:First, CEGT's characters were shown that average age 48.1, average length of duty 22 years and 2 months, and their the most teacher qualification was ‘english’. Second, the most reason that why they want to be CEGT was ‘necessity of career education & guidance for students’. Third, the satisfaction of training course was 3.43 on 5-point scale and an awareness about CEGT's roles was changed 81.8% in comparison before training. On the basis of consequence, it is proposed that appropriate providing of job-training to improve expertise of CEGT, continued interests and assistances for stabilization of CEGT are needed with the view of success the new qualification system in career education in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