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는 문헌 연구와 전문가 인터뷰 등을 통해서 캐나다의 복수노조와 노조 간 조직경쟁 사례를 정리하였다. 캐나다에서는 배타적 교섭제도로 인해서 복수노조가 교섭단위에는 존재하지 않고 초기업 단위에만 존재한다. 캐나다는 노조 간 조직경쟁이 매우 활발했는데, 주된 이유로는 미국 노동조합 지배하의 국제노조로부터 민족노조의 분리․독립, 캐나다 노동조합들의 작은 규모와 그것의 탈피를 위한 움직임, 노측에게 우호적인 제도적․정치적 환경을 기반으로 한 활발한 노조활동, 캐나다 노총의 취약한 규제력 등이다. 이와 같이 활발한 조직경쟁은 노조 간 선명성 경쟁을 낳아서 양호한 근로조건 개선, 상대적으로 높은 조직률과 파업의 증가 등 노동조합의 기능을 활성화시켜 주었다. 반면에 노조 간 조직경쟁은 독립노조의 증가를 초래하는 등 캐나다 노동조합 구조의 파편화를 촉진하기도 하였다. 마지막으로 본 연구의 분석 결과를 요약․해석하고, 복수노조 이론모형과 우리나라 복수노조 운용에 대한 정책적 시사점을 도출하였다.


This study examines dual unionism and union competition in Canada by literature review and interviews of its subject-matter experts. Dual unionism does not exist at a bargaining unit of firm, but beyond it due to exclusive representations in Canada. Canadian unions have had stronger inter-union competitions for several reasons: Organizing national unions separately out of international unions dominated by the American counterparts, small sizes of Canadian unions and their efforts to get economy of scale, active unionization efforts based on favorable institutional and political circumstances, and the weak regulation of union competition by Canadian Labor Congress. The strong union competitions have facilitated inter-union militancy competition and thus have strengthened union functions like improving working conditions, relatively high unionization rate, and the frequency of strikes. On the other hand, the union competitions have increased independent unions and thus have helped yield a fragmented structure of unions in Canada. Finally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summarized and interpreted, and a theoretical model of dual unionism and the implications of the study results are discu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