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의 목적은 전문대학생들의 귀인성향과 진로결정자기효능감 및 대학생활적응 간에 어떠한 관계가 있는지 알아보고 진로결정자기효능감이 귀인성향과 대학생활적응 간에 매개효과를 갖는지를 검증하는 것이다. 이를 위하여 경기도에 있는 2개의 전문대학에 재학 중인 323명(남학생 92명, 여학생231명)을 대상으로 설문을 실시하였으며 수집된 자료는 spss12.0과 Amos18.0프로그램을 사용하여 분석하였다. 첫째, 전문대학교 학생들의 귀인성향과 진로결정자기효능감, 대학생활적응의 관계를 살펴본 결과, 내적귀인성향이 진로결정자기효능감에 정적인 상관관계를 보였으며 타인귀인성향과 우연귀인성향의 경우는 진로결정자기효능감에 부적인 상관관계를 나타내었다. 또한 내적귀인성향과 대학생활적응이 정적인 상관관계를 나타낸 반면 타인귀인성향이나 우연귀인성향은 대학생활적응과 부적인 상관관계로 나타났다. 둘째, 귀인성향과 대학생활적응 간의 관계에서 진로결정자기효능감이 매개하는지에 대한 검증을 실시한 결과, 내적귀인성향과 타인귀인성향이 대학생활적응에 미치는 영향은 진로결정자기효능감을 매개로하는 경우에 한함을 보여주고 있었다. 이상의 연구결과를 전문대학생의 학생생활적응실제와 관련지어 논의 한 후 연구의 시사점과 제한점을 제시하였다.


The Purpose of the study was to examine the structural relations among Attribution style(Internality, Chance, and Powerful Others), Career Decision-Making Self-Efficacy and Adjustment to College. To accomplish this purpose, this study set for the specific questions as follow: a) To examine the relations of Attribution style, Career Decision-Making Self-Efficacy and Adjustment to College. b) To examine the mediation effects of Career Decision-Making Self-Efficacy between Attribution style and Adjustment. Data were collected from 323 students(92 male, 231 female) sampled from colleges in Gyeonggi province, Korea. The statistical method employed for the data analysis were correlations, the Structural Equation Modeling. The analysis showed the following findings. first, the college students' attribution style, Career Decision-Making Self-Efficacy and Adjustment showed a statistically significant correlations. second, the college students' attribution style(Internality, Powerful Others) had an effect on Adjustment only through Career Decision-Making Self-Efficacy. In contrast, Chance did directly on Adjustment without any significant mediation effect. Therefore, to maximize of adjustment to college, it is needed to promote Career Decision-Making Self-Efficacy. The implication and limitations based on these results were discussed with some suggestions for the future rese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