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의 목적은 생태체계적 관점에서 우울과 죽음불안의 매개효과를 중심으로 여성독거노인들이 인지한 사회활동과 사회적 지지가 그들의 삶의 질에 미치는 영향을 파악하는데 있다. 이를 위해 청주시에 거주하는 65세 이상의 여성독거노인을 대상으로 조사를 실시하였으며, 총 376부가 최종분석에 사용되었다. 연구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여성독거노인들의 사회활동은 삶의 질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으나, 여성독거노인들에 대한 사회적 지지는 삶의 질에 영향을 미치지 않았다. 둘째, 여성독거노인들의 사회활동과 그들에 대한 사회적지지 둘 다 우울을 감소시키는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으나 죽음불안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았다. 셋째, 여성독거노인들의 우울과 죽음불안은 모두 삶의 질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넷째, 여성독거노인들의 사회활동 및 그들에 대한 사회적 지지와 삶의 질 간에 우울을 매개로 한 간접효과가 나타났다. 본 연구를 통해 우울이 여성독거노인의 사회활동 및 사회적 지지와 삶의 질 간에 중요한 매개변수임이 확인되었다. 또한 본 연구의 결과는 생태체계적 관점에서 여성독거노인들의 우울을 예방하고 삶의 질을 높이는 정책 및 프로그램 개발에 중요한 기초 자료를 제공하고 있다.


This study aims at testing the influence of social activity and social support perceived by elderly women living alone on their quality of life focusing on the mediating effect of depression and death-anxiety with eco-system perspective. The samples of this study are 376 elderly women aged 65 and older who are living alone in Cheongju. The finding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First, social activity of elderly women living alone has positive influence on their quality of life, but social support for them has no influence on their quality of life. Second, both social activity of elderly women living alone and social support for them have negative influence on their depression, while have no influence on their death-anxiety. Third, both depression and death-anxiety of elderly women living alone have negative influence on their quality of life. Fourth, it is revealed that depression is indirectly operating as a mediating variable between social activity of elderly women living alone or social support for them and their quality of life. This study shows depression is found as an important mediating variable between social activity of elderly women living alone or social support for them and their quality of life. Also, the results of this study indicate the theoretical foundation that social activity and social support programs need to be developed to prevent depression of elderly women living alone and promote their quality of life with eco-system perspect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