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DGPS(Differential GPS)나 RTK(Real-Time Kinematic)와 같이 GPS 기반 상대항법 기술을 활용하여 이동국의 좌표를 결정하기 위해서는 기준국의 좌표가 정확하게 결정되어야 한다. 이 논문에서는 센다이 지진 이후 국내 GPS 상시관측소의 좌표변동 경향을 분석하기 위하여 국내에 위치한 50개 GPS 상시관측소를 대상으로 정밀한 좌표를 결정하고 좌표변동량을 분석하였다. 그 결과 상시관측소의 좌표가 동-서 방향으로 평균 2.8cm, 남-북 방향으로 평균 0.1cm, 그리고 수직 방향으로 평균 0.3cm 이동하였다. 또한 진앙지에 가까운 관측소일수록 좌표변동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로 미루어볼 때 한반도가 센다이 지진의 영향권에 있었으며, 지진 발생으로 인하여 평균 2~3cm 수준으로 동쪽으로 이동한 것을 알 수 있었다.


Accurate position information of GPS Continuously Operating Reference Stations (CORS) is important to estimate the rover's position in the GPS CORS network with relative positioning techniques such as Differential GPS (DGPS) or Real-Time Kinematic (RTK). In this paper, precise coordinates of 50 GPS CORS network in Korea peninsula were determined to analyze crustal displacements after the Sendai-Oki earthquake, and the crustal displacements at the GPS CORS network were analyzed. As a result, average displacements of north-south direction, east-west direction, and vertical direction were 0.1 cm, 2.8 cm, and 0.3 cm, respectively. The crustal displacements increased with decreasing the baseline between the GPS CORS and the epicenter of the Sendai-Oki earthquake. Therefore, we know that Korea peninsula was within the sphere of influence of the Sendai-Oki earthquake, and moved to east direction about 2~3cm due to the earthquak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