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효과적인 지배구조를 갖고 있는 기업이라면, 대리인 비용이 감소하여 경영자의 기회주의적 유인(incentives)을 제한 할 것이다. 본 연구는 경영자 및 외국인투자자와 기관투자자의 지분율이 총원가, 당기총제조원가, 판매관리비, 인건비의 변동행태에 대해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였다. 본 연구결과에 의하면, 첫째, 총원가의 하방경직성의 정도는 외국인투자자지분율이 높을수록 완화되었고, 당기총제조원가의 하방탄력성의 정도는 경영자지분율이 높을수록 완화되었다. 판매관리비와 인건비의 하방경직성의 정도는 경영자지분율이 높을수록 완화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기업지배구조와 관련하여 대기업군에 속한 기업일수록 원가의 하방경직성이 완화되는 것으로 나타났고, 모니터링 유인을 갖고 있는 외국인투자자와 기관투자자는 하방경직적인 원가행태를 완화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셋째, 경영자의 기회주의적 행동인 엠파이어-빌딩 유인과 관련하여 높은 잉여현금흐름과 성장성, 그리고 과잉투자는 총원가, 판매관리비, 인건비의 하방경직성을 강화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본 연구는 기업지배구조와 원가행태 간의 관계에 대한 연구가 미흡하다는 점을 고려해볼 때, 효과적인 기업지배구조의 역할 및 원가행태를 통한 경영자의 기회주의적 의사결정을 파악하는데 유용할 것으로 본다.


The objective of our study is to examine whether there is a negative relation between the quality of corporate governance and the degree of cost stickiness. If the firms have effective control and monitor systems, the agency costs will reduce and corporate governance will restrain manager's opportunistic incentives. We can expect that strong corporate governance is effective to mitigate the degree of cost stickiness. The results of this paper are as follows. First, we find that corporate governance is effective to mitigate the degree of cost stickiness. Total Costs(TC) are less sticky for firms which have higher foreign investor's ownership. Manufacturing Costs(MFC) are less anti-sticky for firms which have higher manager's ownership. Also, Selling, General, and Administrative Costs(SGA) and Salaries/Wages Expenses (SWE) are less sticky for firms which have higher manager's ownership. Second, the firms which belong to the great company group show less sticky, and foreign investor's ownership and institutional ownership who have monitor incentives decrease the degree of cost stickiness. Finally, we find that cost stickiness increase more when free cash flow, growth and over-investment are high. The results of this study provide empirical evidence upon how the quality of corporate governance can determine the degree of cost stickine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