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술패랭이꽃과 층꽃나무의 돌연변이를 유기하기 위하여 종자에 감마선 조사(0, 10, 15, 20, 25, 30 Gy)를 실시한 후 768립과 972립의 종자를 각각 파종한 후 종자발아, 생장, 생존율 및 변이체 유발에 미치는 방사선량의 영향을 조사하였다. 술패랭이꽃은 90 Gy, 층꽃나무는 80 Gy 이상의 선량에서는 조사량이 증가될수록 발아가 지연되고 발아율도 저하되었다. 반치사선량은 술패랭이꽃 150 Gy, 층꽃나무는 100 Gy 수준이었다. 술패랭이꽃과 층꽃나무의 생장은 120 Gy 이상의 조사량에서 현저하게 억제 되었다. 술패랭이꽃은 M1 세대에서 17개의 변이체가 나타났으며, M2 세대에서 4개의 유망 변이체를 선발하였다. 층꽃나무는 M1 세대에서 7개의 변이체가 나타났으며, M2 세대에서 8개의 유망 변이체를 선발하였다.


This study was conducted to clarify effects on the germination, survival rate of seedlings, growth and variation induction of variants in gamma rays irradiated seed of lilac pink (Dianthus superbus var. longicalycinus) and nursery spiraea (Caryopteris incana). Seed germination and its germination rate were delayed over 90 Gy for lilac pink and 80 Gy for nursery psiraea. Fifty percent lethal time (LT50) level for lilac pink and nursery psiraea were 150 Gy and 100 Gy, respectively. Lilac pink and nursery psiraea were grown dwarf over 120 Gy treatment. We have produced 17 variants of lilac pink in M1 generation, and selected the promising 4 variants in M2 generation. We have also made 7 variants of nursery psiraea in M1 generation, and selected the favorable 8 variants in M2 gener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