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목적: 위암의 수술 전 병기 설정은 환자의 예후를 결정하고 치료 방침을 결정하기 위해 매우 중요하다. 이에 저자들은 위암의 TN병기 설정을 위해 주요한 진단 도구인 전산화단층촬영과 초음파 내시경의 진단력에 대해 분석하였다. 대상 및 방법: 2003년 5월부터 2007년 12월까지 분당서울대병원에서 위암으로 위절제술을 시행 받은 1,206명의 환자 중, 본원에서 시행한 검사가 아니거나, 내시경적 점막 절제술 후 위절제술을 시행한 환자의 경우를 제외한 1,174명을 대상으로 후향적인 연구를 시행하였다. 두 검사의 수술 전 병기와 술 후 조직병리학적 병기가 일치하는 정도를 보기 위해서 코헨의 카파값(kappa value)과 ROC곡선하면적(Area under the ROC curve, AUC)을 이용하였다. 결과: 1,174명의 환자의 평균 나이는 59.31±11.98세였고, 조기위암이 638예, 진행 위암이 536예였다. 1,117명의 환자에서 전산화단층촬영이 시행되었으며, 초음파 내시경은 839예에서 시행되었다. T병기를 진단하는데 있어 전산화단층촬영이나 초음파 내시경의 카파값은 각각 0.4039 (P=0.021), 0.4201(P=0.026)로 중등도의 일치도(moderate agreement)를 보였으나, 전체 T병기를 진단하는데 있어서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는 없었다. 이외에도 조기위암에서의 점막 병변과 점막하 병변을 구분하는 초음파 내시경의 진단력은 정확도 58.92%, 카파값 0.206으로 fair agreement를 보여 예상보다 진단력이 낮음을 알 수 있었다. 이외에도 T2 이상의 병변과 T2 이하의 병변을 감별하기 위해 두 검사를 동시에 시행한 환자군에서 두 검사 중 높은 병기를 진단한 검사를 채택하였을 때 AUC가 0.84로 한 개의 검사를 시행했을 때보다 진단력이 증가하였다. N병기를 진단하는 데 있어서는 전산화단층촬영의 진단력이 초음파 내시경보다 더 높음을 알 수 있었다. 결론: 위암의 T병기를 진단하기 위해 전산화단층촬영과 초음파 내시경 중 어느 한 검사가 우월하다고 할 수 없었으나, T2 이상의 병변과 T2 이하의 병변을 구별하기 위해서는 두 검사를 모두 시행하여 높은 병기를 채택한 경우 진단력이 높았다. 또한, 림프절 전이 여부를 알기 위해서는 전산화단층촬영이 우월하였다. 점막 병변과 점막하 병변을 구별하기 위한 초음파 내시경의 진단력은 낮았다.


Purpose: Preoperative clinical staging of gastric cancer is very important for determining the treatment plans and predicting the prognosis. The previous reports regarding the accuracy of computed tomography or endoscopic ultrasound for the preoperative staging of gastric cancer have shown various outcomes. We analyzed the diagnostic performance of CT and EUS, which are important staging tools for the staging of TN gastric cancer. Materials and Methods: We retrospectively analyzed 1,174 patients who underwent gastrectomy for gastric cancer at Seoul National University Bundang Hostpital from May, 2003 to December, 2007. We derived the Kappa value to examine the agreement of the preoperative staging obtained from CT and EUS with the pathological staging. Results: The mean age of the 1,174 patients was 59.31±11.98 years. Six hundred thirty seven patients had early gastric cancer and 536 had advanced gastric cancer. The diagnostic performance between CT and EUS for the T staging showed no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CT and EUS for the kappa values. The kappa values showed moderate agreement at 0.4039 (P=0.021) and 0.4201 (P=0.026), respectively. This suggests that there is no difference between the two examinations for the overall T staging. Analysis of the discrimination of mucosal and submucosal lesions with EUS showed an accuracy of 58.92% and a Kappa value of 0.206 (P<0.001), suggesting fair agreement and a lower diagnostic performance than expected. To differentiate lesions with stages higher than or equal to T2 or T3 from the lesion with stages lower than T2 or T3, respectively, adoption of the higher stage from the CT staging or the EUS staging showed a larger AUC of 0.84 than that from either stage alone. The CT-derived node stage had the higher diagnostic performance (68.55%) than that of the EUS-derived node stage (60.82%) for the node staging. Conclusion: The CT-derived stage and EUS-derived stage showed comparable results for determining the T stage of gastric cancer. Yet the higher stage of the two stages from CT and EUS most accurately discriminated between those lesions with stages higher than T2 and those lesions with stages lower than T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