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Countries are seeking other ways to liberalize the international air transportation other than the Open Skies bilateral ASAs, such as plurilateral ASAs. The closer economic relations among the three countries have induced a hope to sign a plurilateral ASA in this region to promote the economic development further more. However there exist some barriers for the establishment of the Northeast Asia Air Transport Bloc. Although there are prosperous bilateral aviation markets in this region, the unbalanced distribution of benefits would prevent relevant governments from the determination in favor of the Air Transport Bloc. The political issues and the nationalism in this region add difficulties to the setup of the Air Transport Bloc. Under such circumstances, there are some alternatives for the Northeast Asia countries: a non-binding Bloc, a partial liberalization in the Bloc, a liberalized bilateral ASA which is open to the third party to participate in, and the Open Skies Bloc by stages.


국가들은 국제항공교통의 자유화를 위해 쌍무 공역자유화협정, 즉 다자간 항공서비스협정 외에 다른 방안을 모색하고 있지만, 3개국 간 밀접한 경제관계는 경제개발을 더욱 촉진시키기 위해 이 지역의 다자간 항공서비스 협정을 조인할 가능성을 유도한다. 그러나 동북아 항공교통블록의 설정에는 몇몇 장벽이 존재하고 있다. 비록 이 지역에서는 현재 쌍무항공시장이 번영을 누리고 있지만, 불균형한 편익의 배분은 관계 정부당국들이 항공교통블록을 형성하는 것을 방해하고 있다. 이 지역의 정치적 현안과 민족주의는 또한 항공교통블록의 결성에 난제로 대두되고 있다. 이러한 여건하에 동북아 국가에는 구속력 없는 블록, 부분 자유화 블록, 제3자가 참여 가능한 쌍무 자유화 항공협정, 단계별 공역자유화 블록 등이 대안으로 제시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