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논문의 목적은 탈냉전 이후 북한 핵문제와 한반도의 군사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전개된 각종 군비통제적 접근이 왜 현재의 위기상태에 도달하게 되었는가 하는 원인을 분석하고 위기해소책을 제시한다. 국가 간의 관계를 협력적으로 만들기 위해 나온 각종 국제정치이론과 안보이론에서 도출된 군비통제의 개념 및 이론을 설명하고, 군비통제의 모델이 되는 유럽군비통제의 성공 요인 중에서 다섯 가지 주요 요인을 추출하여 북한 핵문제 협상과 남북한 간의 군비통제협상에 적용하여 평가하고자 한다. 다섯 가지 요인은 포괄적인 안보대화의 제도화, 신뢰구축 조치, 신뢰구축회담과 군축회담의 병행, 검증제도, 정치지도자의 역할과 일반적인 국내외 환경의 지지도 등이 될 것이다. 다섯 가지 요인을 적용하여 분석한 결과, 6자회담은 모든 이해당사국의 참가 제도화에는 성공했으나, 모든 안보문제의 포괄적인 논의와 이익의 포괄적 타협의 제도화에는 미치지 못했음을 지적한다. 남북한 간의 군사적 신뢰구축조치와 군축회담 채널 구축문제는 미국과 한국의 “선 핵문제 후 군사문제 해결,” 한국의 “선 경제 후 군사의 햇볕정책,” 북한의 “선 북미 군사대화 고수” 때문에 불가능했음을 지적한다. 북한과의 군비통제협상에서는 신뢰구축을 위한 검증제도의 확립이 긴요한데, 특히 핵사찰에 있어 IAEA에만 의존해온 검증의 한계를 지적하면서 대안적인 검증방식을 제안한다. 또한 정치지도자를 포함한 국내외 안보환경과 한반도 군비통제의 상호관계를 설명하면서 군비통제를 성공시키기 위해 북한 지도부의 안보인식 변화와 국내외 지지분위기의 중요성을 상기한다.


This paper intends to analyze the reason why various arms control approaches to resolve North Korean nuclear problems and conventional military issues have reached a current crisis and to provide ways to break off vicious circles of crises. In doing so, this research examines concepts and models of arms control and applies five success causes of the European arms control to the Korean situation. These five causes include institutionalizing security dialogue, taking actual confidence building measures, pursuing simultaneous channels for confidence building and arms reduction, installing a verification regime, and taking political initiatives by leaders and shaping domestic and international environments in support of arms control. This paper draws several conclusions. On the North Korean nuclear issue, the six party talks has been partly successful in institutionalizing the security dialogue in terms of participating nations and yet unsuccessful to the extent that these six nations can compromise national interests and security agenda related to North Korea in a comprehensive way. Efforts for military confidence building and arms reduction on the Korean Peninsula have neither become institutionalized nor did achieve tangible results because the United States focused on the North Korean nuclear issue first, because North Korea pursued a direct dialogue with the United States, and because South Korea's 'Sunshine Policy' pursued economic cooperation with North Korea irrespective of security issues. Regarding the verification issue, the United States, China and South Korea did not pursue an intrusive and multilateral inspection regime. Therefore, future arms control approach ought to be restructured to enable the Kim Jong-il regime both to make a strategic decision to abandon its absolute security concept and military-first politics in a larger and comprehensive framework of political, economic, and security deals with other parties of the six party talks and to ascertain a verifiable denuclearization of Nor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