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This article examines the contemporary health status of Metropolitan Seoul adult residents, employing activity limitations and chronic disease status. To take into account the recent and unprecedented pattern of population redistribution by socioeconomic status in Metropolitan Seoul, we consider individual/area-level risk factors both discretely and simultaneously, utilizing multilevel analysis techniques. Findings suggest a significant degree of uneven spatial distribution of adverse health across small areas in Metropolitan Seoul. While most individual factors are associated with the risk of adverse health outcomes, in a pattern generally similar to that observed in Western societies, none of the area-level risk factors is associated with adverse health in this population. Of particular interest is that individuals of very low educational attainment are at substantially higher risk of activity limitations and life-threatening chronic diseases.


This article examines the contemporary health status of Metropolitan Seoul adult residents, employing activity limitations and chronic disease status. To take into account the recent and unprecedented pattern of population redistribution by socioeconomic status in Metropolitan Seoul, we consider individual/area-level risk factors both discretely and simultaneously, utilizing multilevel analysis techniques. Findings suggest a significant degree of uneven spatial distribution of adverse health across small areas in Metropolitan Seoul. While most individual factors are associated with the risk of adverse health outcomes, in a pattern generally similar to that observed in Western societies, none of the area-level risk factors is associated with adverse health in this population. Of particular interest is that individuals of very low educational attainment are at substantially higher risk of activity limitations and life-threatening chronic diseases.


본 논문은 서울시 성인들의 건강과 관련한 개인과 지역의 사회적인 위험요소들을 밝혀내는 것을 주된 목적으로 하고 있다. 최근 10여 년간 서울시의 인구는 농촌으로부터의 인구유입보다는 서울시 내부에서 사회경제적인 수준에 따른 인구재편이 이루어져 왔다. 이러한 사실은 서울시 내부에서도 지역마다 서로 다른 사회적인 특징들을 생성해 내기 충분한 조건을 제시하는데, 이는 개인의 건강에 미치는 영향도 가능함을 시사한다. 본 연구는 최근 사회과학 분야에서 많은 주목을 받고 있는 다수준 분석기법을 이용하여 개인과 지역의 특성을 동시에 고려하여 어떠한 특성들이 서울시 성인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지 경험적인 검증을 시도하였다. 1998년 국민건강영양조사 자료와 같은 해 서울시 및 각 구별 연보로부터 추출한 지역정보를 이용하여 분석을 실시한 결과 서울시에서는 개인의 건강에 미치는 지역의 효과는 거의 나타나지 않았으며 개인의 특성은 일반적으로 알려진 방향대로 효과가 나타났다. 특히 개인의 낮은 교육수준은 당시 건강에 주요한 위험요소로 나타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