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화사 이관구는 구한말부터 해방이 될 때까지 항일독립운동을 위해 국내외에서 투쟁한 대표적인 독립운동가이다. 특히 그는 독립운동의 암흑기였던 1910년대에 국내외의 가장 대표적인 비밀결사조직이었던 대한광복회를 조직하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하였으며, 조선총독을 암살하고자 하는 등 의열투쟁의 선봉에 섰던 실천적 지식인이었다. 또한 이관구는 자신의 출신 지역인 황해도뿐만 아니라 평안도, 경상도 등 국내각지는 물론 만주, 중국관내, 러시아, 유럽 등을 두루 역방하며 동지의 규합에 정진하였을 뿐만 아니라 효과적인 독립운동방법을 추구하기 위하여 계속적인 노력을 경주하였던 항일운동가였다. 특히 그는 유인석, 양기탁, 안창호 등 신구의 흐름에 구애되지 않고 오직 조선의 독립이라는 대의아래 동지를 규합, 항일투쟁만을 위하여 전 생애를 바친 인물이었다. 이관구는 항일운동 기간 동안 자신의 전 재산을 독립운동에 헌납하였으며, 또한 자신의 인맥을 이용하여, 독립운동의 조직을 완성하는 데 크게 공헌하였다. 대한광복회의 함경도, 평안도, 황해도 지부의 조직은 이관구에 힘입은 바 크다. 이관구는 또한 1920년대 출옥한 이후 국내에 거주하면서도 끝내 변절하지 않고 민족적 양심을 지키며 민족교육과 학문의 정진을 위해 노력한 양심적 지성인이었다. 1930-40년대에 국내에 거주하였던 수많은 인사들의 친일행각은 이관구의 삶을 더욱 돋보이게 한다. 해방 후 이관구는 민족국가건설 및 참다운 민족정기를 올바로 구현하기 위하여 신민당을 결성하여 부위원장으로 활동하는 한편, 대한광복의용군 총사령으로서 군사활동도 전개하였다. 또한 사학연구회를 결성하여 역사서술에 정진하였다.


Hwasa Lee Kwan-koo has been well known for a representing independence movement actor against Japan from latter era of Joseon dynasty to liberation. He especially spearheaded to organize the Daehankwangbokhoe(hereinafter *Korean Independence Association), one of the representing secret associations acting beyond border of our nation in 1910s, during which dark age of Korean independence movement was dominated, and he, as a practical intelligent, stood at the front line of righteous fight to assassinate Japanese governor in Joseon. As an independence movement actor, he also traveled a lot & widely from Hwanghae province, his hometown to Pyongan & Kyongsang province, even to Manchuria, China jurisdiction, Russia, and Europe to solidify the forces of Korean Diaspora and seek an effective device for independence movement. Above all, he poured out all energy with full potential to accomplish a victory of anti-Japan fight in the name of just good cause, Independence of Korea in assistance of Yoo In-seok, Yang Ki-tak, and Ahn Chang-ho regardless of old & new schools. He, during independence movement, donated all his property for independence, and contributed in making independence organization by means of his human network, of which he gave a great assistance for organizing Hamkyong, Pyongan, and Hwanghae province of Korean Independence association. Since 1920s, after released from prison, he remained as an honest intellectual staying in domestic area for teaching patriotism & academic research in terms of national conscience. His life & locus is more eminent in his independent spirit than any other persons who lived in 1930 through 1940s. After liberation, he led a political party named Shinmindang as a vice-chairman to embody true national spirit & nation state, and also orchestrated a military operation as an overall commander of Korean Independence volunteer armies. And also he went ahead in historical presentation of Korean history through a research institution for historiograph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