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close

본 연구에서는 남자고등학교 하키 선수들을 대상으로 운동 상해 유형에 대하여 조사하고 상해 부위와 상해증상의 포지션별로 차이를 규명하는 것을 목적으로 최근 전국 춘계 하키대회에 참가한 고등부 10팀 140명을 대상으로 상해 발생부위와 상해증상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각 부상요인에 대한 빈도분석을 실시하였고, 각 상해발생에 대한 합계와 백분율을 적용하였다. 통계 처리는 χ2 (Chi square) 검증을 활용하여 유의 수준 p<.05에서 검증하였다. 포지션별 운동 상해 발생 부위를 머리, 목, 몸통, 상지, 하지, 발 부위로 나누어 살펴본 결과, 포지션별 상해발생 부 위에서 유의한 차이를 보이고 있었다(p<.05). 모든 포지션에서 운동 상해 발생 빈도를 살펴보면, 하지 부위의 상해가 가장 많이 하였으며, 발 부위, 상지 부위, 몸통부위, 머리 부위, 목 부위 순으로 나타났다(p<.05). 또한 가장 많은 운동 상해가 발생한 포지션은 DF이며, 포지션별 DF에서는 상지 부위, FW, MF에서는 하지 부위, GK에서는 상지 부위의 상해 발생 빈도가 가장 높게 나타났다(p<.05). 이러한 결과로부터 하키 선수에 대한 각 포지션별 및 각 부위별로 적절한 상해 예방책이 마련되어야 필요성이 시사되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injuries type aacording to position and to identify the parts of the injuries and the symptoms in male high school hockey players, to help the prevention and cure, and to provide basic materials for injury preventive countermeasures and effective technique acquisition. For this purpose, a survey was performed on 140 players (43 FW, 43 MF, 43 DF, and 11 GK) who participated in National Spring Hockey Competition. Following results were acquired through the survey asking injury points and symptoms according to their positions. At the results, when analyzing the parts of the injuries according to their positions; The most frequently injured parts were legs, feet, arms, the trunk and the head(p<.05). According to their positions, the most frequently injured players were DF, MF, FW and GK in order(p<.05). Second, when analyzing the injury symptoms according to the positions; The most symptomatic parts were muscles, tendon skin, joints, bones and then neurons(p<.05). According to the positions, all of the positions such as DF, FW, MF and GK showed highest frequencies in muscle and tendon injuries(p<.05). These results suggest that appropriateness countermeasures might be prepared for prevention of injury according to each positions and each body parts for the hockey players.